예레미야애가 Chapter 4 - Korean: 바른 성경

1
슬프다, 어찌하여 금이 빛을 잃고, 순금이 변하였으며, 거룩한 돌들이 길 어귀마다 쏟아져 있는가.
2
순금과 비교할 만큼 고귀한 시온의 아들들이 어찌하여 토기장이의 손으로 만든 질항아리처럼 여겨지는가.
3
들개들도 젖을 내어 그 새끼들을 먹이나, 내 백성의 딸은 광야의 타조처럼 잔인하구나.
4
젖먹이가 목이 말라 혀가 입천장에 붙고, 어린아이들이 먹을 것을 구하나 그들에게 줄 사람이 없다.
5
좋은 음식을 먹던 자들이 거리에서 처량하게 되며, 자주빛 옷을 입고 자란 자들이 거름 더미를 안고 있다.
6
사람이 손을 대지 않았어도 순식간에 무너졌던 소돔의 죄보다도 내 백성의 딸의 죄악이 더 크다.
7
그 존귀한 자들은 눈보다 깨끗하고 우유보다 희며, 산호보다 붉고 그 모양이 청옥과 같더니,
8
이제 그들의 얼굴이 숯보다 검고 그 가죽이 뼈에 붙어 막대기같이 말랐으니, 거리에서 그들을 알아보는 사람이 없다.
9
칼에 죽은 자가 굶어 죽은 자보다 나은 것은 들의 소산이 끊어졌으므로 이들이 칼에 찔린 것처럼 점점 쇠잔해졌기 때문이다.
10
내 백성의 딸이 멸망할 때에 자애로운 여자들이 자기 손으로 자녀를 삶아 음식으로 삼았다.
11
여호와께서 노하셔서 맹렬한 진노를 쏟으시니, 시온에 불을 질러 그 기초를 사르셨다.
12
땅의 왕들과 세상의 모든 주민들도 대적과 원수가 예루살렘 성문으로 쳐들어 가리라고는 믿지 않았다.
13
이는 그 선지자들의 죄와 제사장들의 죄악 때문이니, 저희가 성읍 중에서 의인의 피를 흘렸기 때문이다.
14
그들이 거리에서 맹인들같이 방황하나 피로 더러워졌으므로 그들의 옷을 만질 수 없다.
15
사람들이 그들에게 소리치기를 "부정하다. 가라, 가라, 가라. 만지지 마라." 하였다. 그리하여 그들이 도망하여 방황할 때에, 이방 민족들 가운데서 사람들이 말하기를 "그들이 더 이상 여기에 거하지 못할 것이다." 하였다.
16
여호와께서 노하여 그들을 흩으시고 다시는 그들을 돌아보지 아니하시니, 그들은 제사장들을 높이지도 아니하며 장로들에게 호의도 갖지 아니하였다.
17
우리가 헛되이 도움을 바라므로 우리의 눈이 쇠약해졌다. 우리는 우리를 구원하지 못할 나라를 바라보고 바라보았다.
18
사람들이 우리의 발자국을 미행하므로 우리가 거리에 다닐 수 없었다. 우리의 끝이 가까웠고 우리의 날이 다하였으니, 이는 우리의 끝이 이르렀기 때문이다.
19
우리를 쫓는 자들이 하늘의 독수리보다 빠르므로 산 위에서 우리를 바짝 쫓으며 광야에서도 우리를 잡으려고 매복하였다.
20
우리 생명의 호흡, 곧 여호와께서 기름 부으신 자가 그들의 함정에 빠졌다. 우리가 그를 가리켜 전에 말하기를, "우리가 그의 그늘 아래 민족들 가운데서 살 것이다." 하였다.
21
우스 땅에 거하는 에돔의 딸아, 기뻐하고 즐거워하여라. 잔이 네게도 이를 것이니, 네가 취하여 벌거벗을 것이다.
22
시온의딸아 네 죄악의 형벌이 다하였으므로 그분께서 더 이상 너를 포로로 붙잡아 두지 않으실 것이다. 그러나 에돔의 딸아, 그분께서 네 죄악은 벌하시며 네 죄들을 드러내실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