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왕기상 Chapter 12 - Korean: 바른 성경

1
르호보암이 세겜으로 갔으니, 온 이스라엘이 그를 왕으로 세우려고 세겜에 이르렀기 때문이다.
2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이 아직 이집트에 있을 때에 이 소식을 들었다. 여로보암은 솔로몬 왕의 얼굴을 피해 이집트로 도망가서 머물고 있었는데,
3
무리가 사람을 보내어 그를 불러왔다. 여로보암과 온 이스라엘 회중이 르호보암에게 와서 말하기를
4
"왕의 아버지가 우리의 멍에를 무겁게 하였으나, 이제 왕께서 왕의 아버지가 시킨 힘든 부역과 우리에게 씌운 무거운 멍에를 가볍게 해 주십시오. 그러면 우리가 왕을 섬기겠습니다." 하니,
5
르호보암이 그들에게 말하기를 "너희는 갔다가 삼일 후에 다시 내게로 와라." 하므로 백성들이 물러갔다.
6
르호보암 왕이 그의 아버지 솔로몬이 생존하였을 때에 그를 섬겼던 원로들과 함께 의논하며 묻기를 "여러분들은 이 백성에게 어떻게 대답하라고 조언하겠습니까?" 하니,
7
그들이 그에게 말하기를 "만일 오늘 왕께서 이 백성의 종이 되어 그들을 섬기고, 그들에게 선한 말로 대답하신다면, 그들이 평생 왕의 종이 될 것입니다." 하였다.
8
그러나 그는 원로들이 해 준 조언을 버리고, 자기와 함께 성장하여 자기 앞에서 받들고 있는 청년들과 의논하며,
9
그들에게 말하였다. "이 백성이 말하기를 '왕의 아버지가 우리에게 씌운 멍에를 가볍게 해 주십시오.' 라고 하는데, 우리가 답변하도록 너희는 어떤 조언을 하겠느냐?"
10
그와 함께 성장한 청년들이 말하였다. "그들이 말하기를 '왕의 아버지께서 우리의 멍에를 무겁게 하였으나, 왕은 우리를 위하여 가볍게 해 주십시오.' 라고 하니, 이 백성에게 왕께서 말씀하시기를 '내 새끼손가락이 내 아버지의 허리보다 굵으니,
11
내 아버지께서 너희에게 무거운 멍에를 씌우셨으나 이제 나는 너희 멍에를 더욱 무겁게 하고, 내 아버지께서는 너희를 채찍으로 징계하셨으나 나는 너희를 전갈로 징계할 것이다.' 하십시오."
12
왕이 말하기를 "삼 일 후에 내게 다시 와라." 하였으므로 삼 일 후에 여로보암과 온 백성이 르호보암에게 오니,
13
왕이 백성들에게 거칠게 대답하여 원로들이 그에게 해 준 조언을 저버리고,
14
청년들의 조언을 따라 그들에게 말하기를 "내 아버지께서 너희 멍에를 무겁게 하셨으나 나는 너희 멍에를 더욱 무겁게 하고, 내 아버지께서는 너희를 채찍으로 징계하셨으나 나는 너희를 전갈로 징계할 것이다." 하였다.
15
이같이 왕이 백성의 말을 들어주지 않았다. 이 일이 여호와께로부터 말미암았으니, 여호와께서 실로 사람 아히야를 통해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에게 하신 말씀을 이루시기 위한 것이었다.
16
온 이스라엘은 왕이 그들의 말을 들어주지 않는 것을 보고서 왕에게 대답하여 말하기를 "우리가 다윗에게서 가진 몫이 무엇이냐? 이새의 아들에게는 어떤 유업도 없다. 이스라엘아, 네 장막으로 돌아가라. 다윗아, 이제 네 집이나 돌보아라." 하고, 이스라엘이 자기 장막들로 돌아갔다.
17
그러나 유다 성읍들에 사는 이스라엘 자손은 르호보암이 다스리게 되었다.
18
르호보암 왕이 부역자들을 감독하는 아도니람을 보냈는데, 온 이스라엘이 그를 돌로 쳐서 죽이자 르호보암 왕이 급히 병거에 올라 예루살렘으로 도망하였다.
19
이같이 이스라엘이 다윗의 집을 반역하여 오늘날까지 이르렀다.
20
온 이스라엘이 여로보암이 돌아왔다는 소식을 듣고, 사람을 보내 그를 총회로 불러와 온 이스라엘의 왕으로 세웠으니 유다 지파 외에는 아무도 다윗의 집을 따르지 않았다.
21
한편 르호보암은 예루살렘으로 와서 온 유다와 베냐민 지파를 모았는데, 택한 용사가 십팔만 명이었다. 이들이 이스라엘의 집과 싸워 왕권을 솔로몬의 아들 르호보암에게 다시 돌리려 하니,
22
하나님의 말씀이 하나님의 사람 스마야에게 임하여 이르시되,
23
"솔로몬의 아들 유다 왕 르호보암과 유다와 베냐민의 온 족속과 나머지 백성에게 이렇게 말하여라.
24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너희는 올라가서 너희 형제 이스라엘 자손들과 싸우지 말고, 각자 자기 집으로 돌아가라. 이는 이 일이 내게서 나왔기 때문이다.' " 하시므로, 그들이 여호와의 말씀에 순종하여 그 말씀대로 되돌아갔다.
25
여로보암이 에브라임 산지에 세겜을 건축하고 그곳에서 살다가 거기서 나와 브누엘을 건축하였다.
26
여로보암이 마음속으로 말하기를 "이제 이 왕국이 다윗의 집으로 돌아갈 것이다.
27
만일 이 백성이 예루살렘에 있는 여호와의 성전에서 제사를 드리기 위해 올라간다면, 이 백성의 마음이 그들의 주 유다 왕 르호보암에게로 돌아서서 나를 쳐 죽이고 유다 왕 르호보암에게 돌아갈 것이다." 하고,
28
왕이 자문을 받아 금송아지 둘을 만들고, 백성들에게 말하기를 "예루살렘으로 올라가는 것이 너희에게 너무 힘들다. 이스라엘아, 이것이 너희를 이집트 땅에서 인도하여 내신 네 하나님이시다." 하고,
29
하나는 베델에 두고, 다른 하나는 단에 두었다.
30
이 일이 죄가 되었으니, 백성이 송아지를 섬기러 단까지 갔다.
31
그가 산당을 짓고, 레위 자손이 아닌 일반 백성 중에서 제사장을 세웠다.
32
여로보암이 유다에서 지내는 절기와 비슷한 팔월 십오일을 절기로 정하고 제단에 올라갔다. 이처럼 그가 베델에서 자기가 만든 송아지들에게 제사를 드렸으며, 자기가 정한 산당 제사장들을 세웠고,
33
자기 마음대로 정한 달, 곧 팔월 십오일로 이스라엘 자손들을 위해 절기를 정하고 베델에 세운 제단 위에 올라가 분향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