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왕기상 Chapter 16 - Korean: 바른 성경

1
여호와의 말씀이 하나니의 아들 예후에게 임하여 바아사에 대하여 말씀하시기를
2
"내가 너를 티끌 가운데서 높여 내 백성 이스라엘의 주권자로 삼았는데, 네가 여로보암의 길로 행하고 내 백성 이스라엘로 죄를 짓게 하여, 그들의 죄로 나를 격노케 하였으므로
3
보아라, 내가 바아사와 그의 집을 쓸어버려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의 집과 같이 만들 것이다.
4
바아사에게 속한 자로서 성읍에서 죽은 자는 개들이 먹고, 들에서 죽은 자는 공중의 새가 먹을 것이다." 하였다.
5
바아사의 남은 행적과 그가 행한 것과 그의 권세가 이스라엘 왕조실록에 기록되어 있지 않느냐?
6
바아사가 자기 조상들과 함께 누우니 디르사에 장사되고, 그의 아들 엘라가 그 뒤를 이어 왕이 되었다.
7
또 여호와의 말씀이 하나니의 아들인 선지자 예후를 통해 바아사와 그의 집에 임했으니, 이는 그가 여로보암의 집과 같이 여호와 보시기에 모든 악을 행하여, 그의 손으로 행한 모든 일로 여호와를 격노케 하고 또 여로보암의 집을 쳤기 때문이다.
8
유다 왕 아사 제이십육년에 바아사의 아들 엘라가 이스라엘 왕이 되어, 디르사에서 이 년 동안 다스렸다.
9
왕이 디르사에 있으면서, 디르사의 궁내대신 아르사의 집에서 술을 마시고 취해 있을 때에, 그의 신하, 곧 병거의 절반을 지휘하는 장군인 시므리가 그를 대항하여 반란을 일으키고,
10
들어와서 그를 쳐 죽였다. 시므리가 유다 왕 아사 제이십칠년에 엘라를 살해하고 그를 대신해 왕이 되었다.
11
그가 왕이 되어 보좌에 앉게 되자, 바아사의 온 집을 쳐 죽였으며 남자는 그의 친척이든 친구이든 한 명도 남겨두지 않았다.
12
시므리가 바아사의 온 집을 전멸시키니, 여호와께서 선지자 예후를 통해 바아사에게 하신 말씀대로 되었다.
13
이는 바아사의 모든 죄와 그의 아들 엘라의 죄 때문이니, 그들이 스스로 죄를 지었을 뿐 아니라, 이스라엘로 죄를 짓게 하여, 헛된 것들로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격노케 하였기 때문이다.
14
엘라의 남은 행적과 그가 행한 모든 것이 이스라엘 왕조실록에 기록되어 있지 않느냐?
15
유다 왕 아사 제이십칠년에 시므리가 디르사에서 이레 동안 왕이 되었다. 그때에 백성들이 블레셋에 속한 깁브돈을 치려고 진을 치고 있었는데,
16
진을 치고 있던 백성들이 시므리가 반란을 일으켜서 왕을 죽였다는 소식을 듣고 온 이스라엘이 그 날 진영에서 군지휘관 오므리를 이스라엘 왕으로 세우고,
17
오므리와 온 이스라엘이 함께 깁브돈에서 올라와 디르사를 포위하였다.
18
시므리가 성읍이 함락되는 것을 보고 왕궁의 요새로 들어가 스스로 왕궁에 불을 지르고 죽었으니,
19
이는 그가 지은 죄들, 곧 그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고, 여로보암의 길과 그가 행한 죄 가운데로 행하여 이스라엘로 죄를 짓게 하였기 때문이다.
20
시므리의 남은 행적과 그가 일으킨 반란이 이스라엘 왕조실록에 기록되어 있지 않느냐?
21
그때 이스라엘 백성이 반으로 나뉘어, 백성의 절반은 기낫의 아들 디브니를 따라가 그를 왕으로 삼았고, 다른 절반은 오므리를 따랐는데,
22
오므리를 따르는 백성이 기낫의 아들 디브니를 따르는 백성을 이기니 디브니는 죽고 오므리가 왕이 되었다.
23
유다 왕 아사 제삼십일년에 오므리가 왕이 되어 이스라엘을 십이 년 동안 다스렸는데, 디르사에서는 육 년 동안 다스렸다.
24
그가 사마리아 산을 세멜에게서 은 두 달란트를 주고 사서 그 산에 성을 건축하고, 그 성읍의 이름을 산 주인이었던 세멜의 이름을 따서 사마리아라고 불렀다.
25
오므리가 여호와 보시기에 악을 행하되, 그 이전에 있었던 어느 누구보다도 더욱 악하였으니,
26
그가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의 모든 길로 행하고 이스라엘로 죄를 짓게 한 여로보암의 죄 가운데 행하여, 헛된 것들로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격노케 하였다.
27
오므리의 남은 행적과 그가 행사한 그의 권세가 이스라엘 왕조실록에 기록되어 있지 않느냐?
28
오므리가 그의 조상들과 함께 누우니 사마리아에 장사되었고, 그의 아들 아합이 그 뒤를 이어 왕이 되었다.
29
유다 왕 아사 제삼십팔년에 오므리의 아들 아합이 이스라엘의 왕이 되었다. 오므리의 아들 아합이 사마리아에서 이십이 년 동안 이스라엘을 다스렸다.
30
오므리의 아들 아합이 그 이전에 있었던 어느 누구보다도 여호와 보시기에 더욱 악을 행하였으니,
31
그는 느밧의 아들 여로보암의 죄 가운데 행하는 것을 오히려 가볍게 여기고, 시돈 사람들의 왕 엣바알의 딸인 이세벨을 아내로 맞이하고, 가서 바알을 섬기며 그에게 경배하였다.
32
아합이 자기가 사마리아에 지은 바알 사당에 바알을 위한 제단을 세웠으며,
33
아세라 상도 만들었으니, 아합이 그 이전에 있었던 이스라엘의 어느 왕보다도 더욱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격노케 하였다.
34
그의 시대에 베델 사람 히엘이 여리고를 건축하였는데, 여호와께서 눈의 아들 여호수아를 통해 말씀하신 대로, 그가 기초를 놓을 때 맏아들 아비람을 잃었고, 성문을 세울 때 막내아들 스굽을 잃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