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하 Chapter 28 - Korean: 바른 성경

1
아하스가 스무 살에 왕이 되어 예루살렘에서 십육 년 동안 다스렸다. 그는 그의 조상 다윗과 같지 않고, 여호와 보시기에 올바르게 행하지 않았다.
2
그가 이스라엘 왕들의 길로 행하였으며, 바알들을 위해 우상들을 부어 만들었고,
3
힌놈의 아들 골짜기에서 분향하였으며, 심지어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들 앞에서 쫓아내신 이방인들의 혐오스러운 일을 본받아 자기 아들을 불태웠고,
4
또 산당과 언덕 위와 모든 푸른 나무 아래에서 제사를 드리며 분향하였다.
5
그러므로 여호와 그의 하나님께서 그를 아람 왕의 손에 넘기시니, 그가 아하스를 치고 많은 무리를 포로로 잡아 다마스쿠스로 끌고 갔으며, 또 주께서 그를 이스라엘 왕의 손에도 넘기시어, 이스라엘 왕이 그를 쳐서 사람들을 많이 죽였다.
6
르말랴의 아들 베가가 유다에서 하루 동안에 십이만 명을 죽였으니, 모두 용사들이었다. 이는 그들이 여호와 그들 조상의 하나님을 버렸기 때문이다.
7
에브라임의 용사 시그리는 왕자 마아세야와 궁내대신 아스리감과 총리대신 엘가나를 죽였다.
8
이스라엘 자손이 그들의 형제 중에서 아내와 아들과 딸을 이십만 명이나 사로잡아 갔으며, 그들에게서 많은 전리품을 탈취하여 사마리아로 가져갔다.
9
그곳에 여호와의 선지자가 있었으니, 그의 이름은 오뎃이었다. 그가 사마리아로 돌아오는 군대를 맞으러 나가서 그들에게 말했다. " 보아라, 여호와 너희 조상의 하나님께서 유다에게 진노하셔서 그들을 너희 손에 넘기셨는데 너희 분노가 하늘까지 치밀어 그들을 죽였다.
10
이제는 너희가 유다와 예루살렘 사람들을 압제하여 너희 노예로 삼으려 한다. 너희는 여호와 너희의 하나님께 범죄한 적이 없느냐?
11
여호와의 격렬한 진노가 너희 위에 임할 것이니, 이제 내 말을 듣고 너희 형제 중에서 사로잡아 온 포로를 돌려보내라."
12
그때 에브라임 사람의 우두머리 중 몇 사람, 곧 요하난의 아들 아사랴와 무실레못의 아들 베레갸와 살룸의 아들 여히스기야와 하들래의 아들 아마사가 일어나 전쟁에서 돌아오는 사람들을 막으며,
13
말하기를 "포로들을 이리로 끌고 오지 마라. 너희의 행하는 일이 우리를 여호와께 허물이 있게 하여, 우리의 죄와 허물을 더하려하고 있다. 우리의 허물이 매우 커서 격렬한 진노가 이스라엘에게 임할 것이다." 하였다.
14
이에 무장한 사람들이 포로와 전리품을 지도자들과 온 회중 앞에 내놓았다.
15
위에서 이름이 언급된 사람들이 일어나서 포로에게 용기를 주고, 전리품 중에서 꺼낸 옷을 벌거벗은 자에게 입히고 신을 신겼으며, 그들을 먹이고 마시우며 기름을 발라 주었고, 약한 자는 모두 나귀에 태워서 종려나무 성읍 여리고에 있는 그들의 형제들에게 데려다 주고, 사마리아로 돌아갔다.
16
그때 아하스 왕이 아시리아 왕에게 사람을 보내어 도움을 요청하였으니,
17
에돔 사람들이 다시 와서 유다를 치고 사람들을 포로로 잡아갔기 때문이다.
18
블레셋 사람도 유다의 쉐펠라와 네게브에 있는 성읍들을 침략하여 벳세메스와 아얄론과 그데롯과 소고와 그 주변 마을들과 딤나와 그 주변 마을들과 김소와 그 주변 마을들을 점령하고 거기서 살았다.
19
이는 이스라엘 왕 아하스가 유다에서 마음대로 행하여 여호와께 크게 죄를 지은 탓으로 여호와께서 유다를 낮추셨기 때문이다.
20
아시리아 왕 디글랏 빌레셀이 그에게 왔으나, 그를 곤경에 빠뜨릴 뿐 그를 돕지 않았다.
21
아하스가 여호와의 전과 왕궁과 지도자들의 집에서 재물을 가져다가 아시리아 왕에게 주었으나, 아무런 도움이 되지 못했다.
22
아하스 왕이 곤경에 처했으나 더욱 여호와께 죄를 지었으니,
23
그가 자기를 친 다마스쿠스 신들에게 제사하며 말하기를 "아람 왕들의 신들이 그들을 도왔으니, 나도 그 신들에게 제사하여 그 신들이 나를 돕도록 하겠다." 하였으나, 그 신들이 아하스와 온 이스라엘을 망하게 하였다.
24
아하스가 하나님 전의 기구들을 모아 부수었으며, 여호와 전의 문들을 폐쇄하고, 예루살렘 구석마다 자기를 위해 단을 쌓았으며,
25
유다의 각 성읍에 산당들을 세우고 다른 신들에게 분향하여 여호와 그 조상의 하나님을 진노케 하였다.
26
아하스의 나머지 행적과 모든 행위가 처음부터 끝까지 유다와 이스라엘의 왕조실록에 기록되어 있다.
27
아하스가 그의 조상들과 함께 누우니 사람들이 그를 예루살렘 성에 장사하였으나, 이스라엘 왕들의 묘실에는 들이지 아니하였고, 그의 아들 히스기야가 그 뒤를 이어 왕이 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