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하 Chapter 34 - Korean: 바른 성경

1
요시야가 여덟 살에 왕이 되어 예루살렘에서 삼십일 년 동안 다스렸다.
2
그가 여호와 보시기에 바르게 행하고 그의 조상 다윗의 길을 따랐으며, 좌로나 우로 치우치지 않았다.
3
그가 왕이 된 지 팔 년째 되는 해, 아직 젊을 때에 그의 조상 다윗의 하나님을 찾기 시작하여, 십이 년 되는 해에는 산당과 아세라 목상들과 새긴 우상들과 부어 만든 우상들을 제거하여 유다와 예루살렘을 정결케 하기 시작하였다.
4
사람들은 왕 앞에서 바알의 제단들을 부수고, 왕은 그 제단들 위에 높이 있는 태양상들을 찍어 냈으며, 아세라 목상들과 새긴 우상들과 부어 만든 우상들을 부수어 가루로 만들고, 그 가루를 우상들에게 제사하던 사람들의 무덤 위에 뿌리고,
5
왕이 제사장들의 뼈를 단 위에서 불살라 유다와 예루살렘을 정결케 하였으며,
6
므낫세와 에브라임과 시므온의 성읍들과 사방이 폐허가 된 납달리에서도 그렇게 하였으며,
7
제단들과 아세라 목상들과 새긴 우상들을 부수어 가루로 만들고, 온 땅에 있는 모든 태양상을 찍어 낸 후 예루살렘으로 돌아왔다.
8
요시야가 왕이 된 지 십팔 년째 되는 해에 그 땅과 성전을 정결케 한 후, 여호와 그의 하나님의 전을 수리하기 위해 아살랴의 아들 사반과 성주 마아세야와 서기관 요아하스의 아들 요아를 보냈다.
9
그들이 대제사장 힐기야에게 가서 하나님의 전에 들어온 돈을 넘겨주었는데 이 돈은 문을 지키는 레위 사람들이 므낫세와 에브라임과 이스라엘 나머지 사람들과 온 유다와 베냐민과 예루살렘 주민들에게서 거둔 것이었다.
10
그 돈을 여호와의 전을 감독하는 담당자들의 손에 넘겨주고, 그들이 또 그것을 여호와의 전에서 일하는 기술자들에게 주어 그 전을 수리하게 하니,
11
그들이 목수들과 건축자들에게 돈을 주어 다듬은 돌과, 연결용 목재와, 유다 왕들이 파괴한 건물들에 대들보를 놓기 위한 목재를 사들였다.
12
그 사람들이 성실하게 그 일을 하였으니, 그들을 관리하는 감독자들은 므라리 자손 중에서는 레위 사람 야핫과 오바댜였고, 그핫 자손 중에서는 스가랴와 무술람이었는데, 이 레위 사람들은 모두 악기를 잘 다루었다.
13
그들이 또 짐꾼들을 관리하고, 각종 공사의 모든 작업자들을 감독하였으며, 어떤 레위 사람들은 서기관과 사령관과 문지기가 되었다.
14
사람들이 여호와의 전에 들어온 돈을 꺼낼 때에, 제사장 힐기야가 모세가 전해 준 여호와의 율법책을 발견하였다.
15
힐기야가 서기관 사반에게 말하기를 "내가 여호와의 전에서 율법책을 발견하였다." 하고 그 책을 건네주었다.
16
사반이 그 책을 가지고 왕에게 나아가서 그대로 말하기를 "왕께서 종들에게 맡기신 모든 일을 다 하였습니다.
17
또 여호와의 전에 있던 돈을 쏟아서 감독자들과 기술자들의 손에 넘겨주었습니다." 하고,
18
또 서기관 사반이 왕에게 보고하기를 "제사장 힐기야가 제게 책 한 권을 건네주었습니다." 하며 그 책을 왕 앞에서 읽었다.
19
왕이 율법의 말씀을 듣고서 그의 옷을 찢으며,
20
힐기야와 사반의 아들 아히감과 미가의 아들 압돈과 서기관 사반과 왕의 시종 아사야에게 명령하기를
21
"너희는 가서, 나와 이스라엘과 유다의 남은 사람들을 위하여 이 발견된 책의 말씀에 대해 여호와께 여쭤보아라. 우리 조상이 여호와의 말씀을 지키지 않고 이 책에 기록된 모든 것대로 행하지 않았으므로, 여호와께서 우리에게 쏟으신 진노가 크구나." 라고 하였다.
22
힐기야와 왕이 보낸 사람들이 여선지자 훌다에게 갔으니, 그 선지자는 하스라의 손자 독핫의 아들 살룸의 아내였으며, 살룸은 예복을 관리하는 사람으로서 예루살렘 둘째 구역에 살고 있었다. 그들이 여선지자에게 그 일을 그대로 말하자,
23
훌다가 그들에게 말했다.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께서 말씀하시니, 여러분을 내게 보낸 사람에게 가서 전하시오.
24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셨소. '보아라, 내가 이곳과 그 주민들에게 재앙을 내리겠으니, 곧 그들이 유다 왕 앞에서 읽은 그 책에 기록된 모든 저주를 내리겠다.
25
이는 그들이 나를 버리고 다른 신들에게 분향하며, 그들의 손으로 만든 모든 것으로 나를 분노케 하였기 때문이다. 그러므로 나의 진노를 이곳에 쏟을 것이며, 그 진노가 꺼지지 않을 것이다.'
26
이제 여러분을 보내 여호와께 여쭙게 한 유다 왕께 이렇게 말씀드리시오.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말한다. 네가 들은 말에 대한 것이 이러하다.
27
내가 이곳과 그 주민들에 대해서 말한 그 말을 듣고 네 마음이 부드러워지고 하나님, 곧 내 앞에 낮아져서 옷을 찢고 통곡하였으니, 나도 네 말을 들어주겠다. 여호와의 말씀이다.
28
보아라, 내가 너를 네 조상에게 불러들일 때 네 조상의 묘실로 평안히 들어가게 할 것이니, 내가 이곳과 그 주민에게 내리는 모든 재앙을 네가 눈으로 보지 못할 것이다.' " 그들이 왕에게 그 말을 그대로 전하였다.
29
왕이 사람을 보내어 유다와 예루살렘의 모든 장로를 불러 모으고,
30
유다의 모든 사람과 예루살렘의 주민과 제사장들과 레위 사람들과, 어른에서 아이까지 모든 백성과 함께 여호와의 전에 올라가서, 여호와의 전 안에서 발견한 언약책의 모든 말씀을 왕이 그들의 귀에 읽어주고,
31
또 왕이 자기 자리에 서서 여호와 앞에서 언약을 맺고,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여 여호와를 따르며 그분의 계명과 증거와 규례를 지키고 이 책에 기록된 언약의 말씀대로 행할 것이라고 하였다.
32
그가 예루살렘과 베냐민에 있는 사람들을 모두 참여하게 하니, 예루살렘 주민들이 하나님, 곧 그들 조상의 하나님의 언약에 따라 행하였다.
33
이와 같이 요시야가 이스라엘 자손에게 속한 모든 땅에서 혐오스러운 것들을 다 없애고, 이스라엘에 있는 모든 사람들로 여호와 그들의 하나님을 섬기게 하였다. 요시야가 사는 날 동안 백성들이 여호와 그들 조상의 하나님을 따르고 떠나지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