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대하 Chapter 35 - Korean: 바른 성경

1
요시야가 예루살렘에서 여호와께 유월절을 지키니, 사람들이 첫달 십사일에 유월절 양을 잡았다.
2
왕이 제사장들에게 직분을 맡기고 그들을 격려하여 여호와의 전에서 섬기게 하였고,
3
또 여호와 앞에 구별되어 온 이스라엘을 가르치는 레위 사람들에게 말하기를 "거룩한 궤를 이스라엘 왕 다윗의 아들 솔로몬이 건축한 전 가운데 두어 다시는 너희 어깨에 메지 말고, 이제 여호와 너희 하나님과 그 백성 이스라엘을 섬겨라.
4
이스라엘 왕 다윗의 글과 다윗의 아들 솔로몬의 글을 따라 너희 가문별로 반열을 따라 스스로 준비하고,
5
너희 형제, 곧 모든 백성의 가문의 순서대로, 또 레위 족속의 순서대로 성소에 서서,
6
유월절 양을 잡고 스스로 성결하게 하며, 너희 형제들도 준비시켜 여호와께서 모세를 통하여 주신 말씀대로 행하게 하여라." 하였다.
7
요시야가 백성들을 위해 양 떼 중에서 어린 양과 어린 염소를 유월절 제물로 내어주되, 참석한 모든 사람들을 위해 양 삼만 마리, 수소 삼천 마리를 왕의 재산에서 내놓았고,
8
그의 장관들도 백성과 제사장들과 레위 사람들을 위해 기꺼이 내놓았으며, 하나님의 전 책임자인 힐기야와 스가랴와 여히엘은 양 이천육백 마리와 수소 삼백 마리를 제사장들을 위해 유월절 제물로 내주었다.
9
또 레위 사람의 어른들, 곧 고나냐와 그 형제 스마야와 느다넬과 하사뱌와 여이엘과 요사밧은 양 오천 마리와 수소 오백 마리를 레위 사람들을 위해 유월절 제물로 내놓았다.
10
이와 같이 제사드릴 준비가 되니, 왕의 명령에 따라 제사장들이 자기 자리에 서고 레위 사람들이 그들의 반열대로 섰다.
11
레위 사람들이 유월절 양을 잡으니, 제사장들이 그들의 손에서 피를 받아 뿌렸으며, 레위 사람들은 양의 가죽을 벗겼다.
12
그들이 그 번제물을 가져와 가문의 서열에 따라 일반 백성에게 나눠 주어 모세의 책에 기록된 대로 여호와께 드리게 하고, 소도 그렇게 하였다.
13
그들이 법도대로 유월절 양을 불에 굽고, 나머지 거룩한 제물들은 솥과 가마와 냄비에 삶아 모든 백성에게 곧바로 나눠 주었다.
14
그 후에 그들이 자신과 제사장들의 몫을 준비하였으니, 이는 아론의 자손 제사장들이 저녁까지 번제와 기름을 드렸기 때문이다. 이와 같이 레위 사람들이 자신과 아론의 자손 제사장들의 몫을 준비하였다.
15
노래하는 사람들인 아삽의 자손이 다윗과 아삽과 헤만과 왕의 선견자 여두둔의 명령에 따라 그들의 자리에 있었고, 문지기들도 각 문에 있었으며, 각자 자신들의 직무에서 떠나지 않았으니, 이는 그들의 형제 레위 사람들이 그들을 위해 준비하였기 때문이다.
16
이와 같이 그 날 여호와를 섬길 일이 다 준비되어, 요시야 왕의 명령대로 유월절을 지키고 여호와의 제단에 번제를 드렸으며,
17
그때 모인 이스라엘 자손이 유월절을 지키고, 이어서 무교절을 칠 일 동안 지켰는데,
18
선지자 사무엘 이후로 이스라엘 중에서 유월절을 이와 같이 지키지 못하였으며, 이스라엘의 어느 왕도, 요시야가 제사장들과 레위 사람들과 모인 온 유다와 이스라엘 사람들과 예루살렘 주민과 함께 지킨 것과 같은 유월절을 지킨 적이 없었다.
19
유월절을 이렇게 지킨 것은 요시야가 왕이 된 지 십팔 년째 되는 해였다.
20
이 모든 일이 있은 후, 곧 요시야가 전을 정돈한 후에 이집트 왕 느고가 유프라테스 강가의 갈그미스에서 전쟁을 하려고 올라오니, 요시야가 그를 대적하러 나갔다.
21
느고가 요시야에게 사신을 보내어 말하기를 "유다 왕이여, 내가 왕과 무슨 상관이 있습니까? 내가 오늘 왕을 치려는 것이 아니라 나와 더불어 싸우는 족속을 치려는 것입니다. 하나님께서 내게 신속하게 하라고 지시하셨으니, 왕이 나와 함께하시는 하나님을 거역하므로 그분께서 왕을 멸망시키는 일이 없도록 하십시오." 라고 하였다.
22
그러나 요시야는 그에게서 돌이켜 돌아가지 않고, 변장하고 그와 싸우려 하였다. 요시야가 하나님의 입에서 나온 느고의 말을 듣지 않고, 므깃도 골짜기에 나가 싸울 때,
23
활 쏘는 자들이 요시야 왕을 쏘니, 왕이 부하들에게 말하기를 "내가 심하게 다쳤으니 나를 데리고 나가라." 하였다.
24
그의 부하들이 그를 병거에서 내려, 왕의 다른 병거에 태워 예루살렘으로 돌아왔다. 그가 죽었으므로 사람들이 그 조상의 묘실에 그를 장사하였으며, 온 유다와 예루살렘이 요시야의 죽음을 슬퍼하였다.
25
예레미야가 요시야를 위하여 애가를 지었으며, 모든 노래하는 남자와 여자들이 요시야를 애도하면서 노래한 것이 오늘에 이르고 있다. 그들이 이것을 이스라엘의 규례로 삼았으니, 그 노래가 애가에 기록되어 있다.
26
요시야의 나머지 행적과 여호와의 율법에 기록된 대로 따른 그의 선행과,
27
그의 행실이 처음부터 끝까지, 이스라엘과 유다의 왕조실록에 기록되어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