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엘하 Chapter 17 - Korean: 바른 성경

1
아히도벨이 압살롬에게 말하기를 "제가 사람 만 이천 명을 택하여 밤에 다윗의 뒤를 추격하게 해 주십시오.
2
그가 피곤하고 손이 약해진 사이에 제가 그에게 가서 그를 놀라게 하면, 그와 함께한 모든 백성이 도망할 것입니다. 그때 제가 왕만 쳐 죽여서,
3
모든 백성이 당신께 돌아오도록 하겠습니다. 당신이 찾는 그 사람을 제외하고는 모든 사람이 돌아올 것이니, 모든 백성이 평안할 것입니다." 하니,
4
압살롬과 이스라엘의 모든 장로들이 그 말을 옳게 여겼다.
5
그러나 압살롬이 말하기를 "아렉 사람 후새도 불러라. 우리가 그의 입에서 무슨 말이 나올지 들어 보자." 라고 하였다.
6
후새가 압살롬에게 오자 압살롬이 그에게 말하기를 "아히도벨이 이렇게 말하였으니 우리가 그의 말대로 해야 하느냐? 그렇지 않다면 네가 말해 보아라." 하니,
7
후새가 압살롬에게 말하기를 "아히도벨이 이번에 조언한 계략은 좋지 않습니다." 하고,
8
또 말했다. "왕께서 아시는 바와 같이 왕의 부친과 그의 부하들은 용사들이며, 들에서 새끼를 잃은 곰과 같이 마음이 격분해 있습니다. 그들은 전쟁에 능통한 사람이니 백성과 함께 자지도 않을 것입니다.
9
보십시오, 이제 그는 어떤 동굴이나 어떤 장소에 숨어 있을 것입니다. 그러다가 우리 병사 중에 누군가 먼저 쓰러지게 되면, 그 소문을 들은 사람들은 압살롬을 따르는 병사들이 대패했다고 말할 것입니다.
10
그리하면 사자의 마음을 가진 용맹한 사람일지라도 간담이 녹을 것이니, 이는 왕의 부친은 용사요, 그와 함께한 자들도 용맹한 자들임을 온 이스라엘이 알고 있기 때문입니다.
11
그러므로 저의 계략은 이것입니다. 단에서부터 브엘세바에 이르기까지 온 이스라엘이 바닷가의 엄청난 모래처럼 왕께 반드시 모이게 하고, 왕께서 친히 전쟁터에 나가십시오.
12
그가 있을 만한 곳으로 우리가 가서 이슬이 땅 위에 내리듯이 그를 덮치면, 그는 물론 그와 함께 있던 모든 부하들이 한 사람도 살아남지 못할 것입니다.
13
만일 그가 어떤 성읍으로 물러가 있다면, 온 이스라엘이 그 성읍으로 밧줄을 가져가서는 그 성읍을 계곡까지 끌고 갈 것이니, 그 성읍에서는 작은 돌 하나조차 찾지 못할 것입니다."
14
압살롬과 온 이스라엘 사람이 아히도벨의 계략보다 아렉 사람 후새의 계략이 더 좋다고 말했으니, 이는 여호와께서 압살롬에게 재앙을 가져오기 위해 아히도벨의 좋은 계략을 깨뜨리시기로 작정하셨기 때문이었다.
15
후새가 두 제사장 사독과 아비아달에게 말했다. "아히도벨이 압살롬과 이스라엘 장로들에게 이러이러하게 계략을 세웠고, 나도 이러이러하게 계략을 세웠습니다.
16
그러므로 이제 너희는 서둘러 사람을 보내어 다윗 왕께 '광야의 나루터에서 밤을 지내지 마시고 반드시 건너가십시오. 그렇지 않으면, 왕뿐만 아니라 왕과 함께한 모든 백성이 죽게 될 것입니다.' 라고 보고하여라."
17
요나단과 아히마아스가 드러내 놓고 그 성에 들어갈 수 없었으므로 엔로겔에서 기다리고 있을 때, 한 여종이 그들에게 가서 알렸고 그들은 다윗 왕에게 가서 보고하는데,
18
한 소년이 그들을 보고 압살롬에게 보고하자, 그 두 사람은 급히 떠나 바후림의 어떤 집으로 들어갔더니, 그의 뜰에 우물이 있었으므로 그들이 그 우물 속으로 내려갔으며,
19
그 집 여자가 덮개를 가져다가 그 우물 입구를 덮고, 그 위에 곡식을 널었으므로 아무도 알지 못했다.
20
압살롬의 종들이 그 집의 여자에게 와서 말하기를 "아히마아스와 요나단이 어디 있느냐?" 하니, 그 여자는 그들에게 대답하기를 "그들이 개울물을 건넜습니다." 하고 대답했다. 그들이 수색해 보아도 찾지 못하고 예루살렘으로 돌아갔다.
21
저희가 간 후에 두 사람이 우물에서 올라와 다윗 왕에게 가서 보고하여, "일어나서 서둘러 물을 건너십시오. 아히도벨이 당신들을 해치려고 이러이러한 계략을 세웠습니다." 라고 말하므로,
22
다윗과 그와 함께 있는 모든 백성이 일어나 요단을 건넜고, 아침에 날이 밝을 때까지 요단을 건너지 못한 자가 한 사람도 없었다.
23
아히도벨은 자기의 계략대로 일이 진행 되지 못함을 보고 나귀에 안장을 지우고, 일어나 자기 성읍에 있는 집으로 가서 집안을 정리한 후 목을 매어 죽었으며, 자기 조상의 묘실에 묻혔다.
24
다윗은 마하나임에 도착하였고, 압살롬은 그와 함께한 온 이스라엘 사람과 함께 요단을 건넜다.
25
압살롬이 요압을 대신하여 아마사를 군사령관으로 세웠는데, 아마사는 이스라엘 사람으로 그 이름이 이드라라 하는 사람의 아들이었으니, 이드라가 나하스의 딸인 아비갈과 결혼하여 그를 낳았으며 아비갈은 요압의 어머니 스루야의 동생이었다.
26
그리하여 이스라엘과 압살롬이 길르앗 땅에 진을 쳤다.
27
다윗이 마하나임에 왔을 때에, 암몬자손 랍바 사람 나하스의 아들 소비와, 로데발 사람 암미엘의 아들 마길과, 로글림 길르앗 사람 바르실래가
28
침상과 대야와 질그릇과 밀과 보리와 밀가루와 볶은 곡식과 콩과 팥과 볶은 녹두와,
29
꿀과 버터와 양과 소의 치즈를 다윗과 그와 함께한 백성을 위해 가져와서 먹게 했으니, 이는 그들이 말하기를 "백성이 광야에서 배고프고 피곤하며 목마르겠다." 하였기 때문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