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엘하 Chapter 24 - Korean: 바른 성경

1
여호와의 진노가 다시 이스라엘을 향하여 타올랐다. 그가 그들을 치기 위해 다윗을 부추겨서 말하기를 "가서 이스라엘과 유다의 인구를 조사하여라." 하였다.
2
왕이 그와 함께 있는 군대 사령관 요압에게 말하기를 "단에서 브엘세바에 이르기까지 이스라엘 모든 지파 가운데 다니며, 백성의 수를 조사하여, 이 백성의 수를 내게 알게 하여라." 하니,
3
요압이 왕께 말하기를 "여호와 왕의 하나님께서 이 백성을 지금보다 백 배나 더 많게 하셔서, 내 주 왕의 눈으로 그것을 보게 하시기를 원합니다. 그런데 내 주 왕이시여, 어찌하여 이런 일을 기뻐하십니까?" 라고 하였으나,
4
왕의 말이 요압과 군대 사령관들보다 강경하였으므로 요압과 군대 사령관들이 이스라엘 백성의 수를 조사하기 위하여 왕 앞에서 물러났다.
5
그들은 요단을 건너, 갓 골짜기 가운데 있는 성읍의 오른쪽 아로엘에, 곧 야셀을 향해 진을 쳤고,
6
또 길르앗과 닷딤홋시 땅으로 갔으며, 다냐안으로 갔고, 시돈을 돌아서,
7
두로의 요새와 히위 사람과 가나안 사람의 모든 성읍으로 갔으며, 유다의 네게브에 있는 브엘세바로 나아갔으니,
8
그들이 온 땅을 두루 돌아서 구 개월 이십 일 만에 예루살렘으로 돌아왔다.
9
요압이 백성의 인구조사 수를 왕께 보고하니, 이스라엘에는 칼을 뺄 수 있는 용사가 팔십만 명이었고, 유다는 오십만 명이었다.
10
백성의 수를 센 후 다윗이 마음의 가책을 받고, 여호와께 말하기를 "제가 행한 일로 큰 죄를 지었습니다. 그러니 이제 여호와시여, 주님의 종의 죄를 용서하여 주소서. 제가 매우 어리석은 짓을 했습니다." 라고 하였다.
11
다윗이 아침에 일어났을 때, 여호와의 말씀이 다윗의 선견자인 선지자 갓에게 임하여,
12
"너는 가서 다윗에게 말하기를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셨다. 내가 네게 세 가지를 제시할 것이니, 네가 그 중에서 하나를 택하면, 내가 그것을 네게 행할 것이다.' 라고 하여라." 하셨다.
13
갓이 다윗에게 가서 그에게 말하여 이르기를, "왕의 땅에 칠 년 동안 기근이 들게 하시겠습니까? 혹은 왕의 원수가 왕을 쫓는 동안 왕이 왕의 원수 앞에서 석 달 동안 도망을 다니시겠습니까? 혹은 왕의 땅에 사흘 동안 전염병이 돌게 하시겠습니까? 이제 내가 나를 보내신 분께 무슨 말로 대답해야 할지 생각해 내십시오." 라고 하였다.
14
그때에 다윗이 갓에게 말하기를 "내가 아주 괴롭다. 여호와께서는 긍휼이 많으시니, 우리는 그분의 손에 떨어지고, 내가 사람의 손에는 떨어지고 싶지 않다." 하였다.
15
그러므로 여호와께서는 그 아침부터 정한 때까지 이스라엘에 전염병을 보내시니, 단에서부터 브엘세바까지 칠만 명의 백성이 죽었다.
16
그때에 천사가 예루살렘을 향하여 그의 손을 들어 멸하려 하였으나, 여호와께서 이 재앙을 안타까워하시고, 그 백성을 죽이는 천사에게 말씀하시기를 "이제는 충분하니 네 손을 거두어라." 하셨고, 그때 여호와의 천사는 여부스 사람 아라우나의 타작마당 곁에 있었다.
17
다윗이 백성을 치고 있는 천사를 보고 여호와께 말하기를 "보시옵소서, 제가 죄를 지었고, 제가 잘못하였습니다. 이 양들, 그들이 무엇을 하였습니까? 주의 손으로 저와 제 아버지의 집을 치소서." 라고 하였다.
18
갓이 그 날 다윗에게 와서 말하기를 "올라가서 여부스 사람 아라우나의 타작마당에서 여호와를 위하여 제단을 쌓으십시오." 하니,
19
다윗이 여호와의 명령한 것에 따라 갓이 말한 대로, 곧 여호와의 명령대로 올라갔다.
20
아라우나가 내다보다가 왕과 그의 신하들이 자기를 향하여 건너오는 것을 보고 나가서 그의 얼굴을 땅에 대고 왕께 절하며,
21
말하기를 "어찌하여 내 주 왕께서 종에게 오십니까?" 하니, 다윗이 대답하기를 "너의 타작마당을 사서 여호와께 제단을 쌓아 백성에게 내리는 재앙을 그치게 하려고 한다." 라고 하였다.
22
아라우나가 다윗에게 말하기를 "내 주 왕께서는 좋게 여기시는 대로 취하여 드리십시오. 보십시오, 번제를 위한 소가 있으며, 땔나무로는 타작 기구와 소의 멍에가 있습니다.
23
왕이시여, 아라우나가 모든 것을 왕께 드립니다." 하고 또 왕께 말하기를 "여호와 왕의 하나님께서 왕을 기쁘게 받으시길 바랍니다." 하였으나,
24
다윗 왕이 아라우나에게 말하기를 "아니다. 내가 값을 내고 그것을 너에게서 사겠다. 내가 값을 치르지 않고는 여호와 내 하나님께 번제를 드리지 않겠다." 하고, 은 오십 세겔로 타작마당과 소를 사서,
25
그곳에 다윗이 여호와를 위하여 제단을 쌓고 번제와 화목제를 드렸다. 그때 여호와께서 그 땅을 위한 기도를 들으시니, 이스라엘 위에 내리던 재앙이 그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