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라 Chapter 10 - Korean: 바른 성경

1
에스라가 하나님의 전 앞에서 엎드려 울며 기도하여 죄를 자백할 때 이스라엘 가운데서 남자들과 여자들과 어린아이들의 큰 무리가 그에게 모여들었고, 백성이 크게 슬퍼하며 통곡하였다.
2
엘람 자손 가운데 여히엘의 아들 스가냐가 에스라에게 말하였다. "우리가 우리 하나님께 죄를 지어 이 땅 백성들 가운데서 이방 여자들을 아내로 맞이했으나, 이제는 오히려 이 일 때문에 이스라엘에 소망이 있습니다.
3
이제 우리가 주님의 교훈과 우리 하나님의 명령을 두려워하는 자들의 교훈을 따라, 모든 아내들과 그들에게서 난 자식들을 내보내기로 우리 하나님과 언약을 맺고 율법에 따라 행하겠습니다.
4
일어나십시오. 이 일은 당신이 맡으신 일입니다. 우리가 함께하겠으니, 용기를 내어 이 일을 시행하십시오."
5
에스라가 일어나 제사장의 우두머리와 사람들과 온 이스라엘에게 이 말대로 지킬 것을 맹세하게 하니, 그들이 맹세하였다.
6
에스라가 하나님의 전 앞에서 일어나 엘리아십의 아들 여호하난의 방으로 들어갔다. 그가 거기 들어가서도 포로로 잡혀갔었던 이들의 범죄를 슬퍼하여 빵도 먹지 않고 물도 마시지 않았다.
7
그들이 유다와 예루살렘에 공포하여 포로로 잡혀갔었던 자들의 모든 자손을 예루살렘에 모이게 하고,
8
삼일 안에 오지 않는 사람은 누구든지 고관들과 장로들의 결의에 따라 그의 모든 재산을 압수하고, 포로로 잡혀갔었던 이들의 회중에서 추방할 것이라 하였다.
9
유다와 베냐민의 모든 사람이 삼 일 안에 예루살렘에 모이니 그때가 구월 이십일이었다. 온 백성이 하나님의 전광장에 앉아 이 일과 큰 비로 인해 떨고 있었다.
10
제사장 에스라가 일어서서 그들에게 말하기를 "너희가 죄를 지어 이방 여자들을 아내로 맞아 이스라엘의 허물을 더하게 하였다.
11
이제 너희는 여호와 너희 조상의 하나님께 죄를 자백하고 그분의 뜻대로 하여 이 땅 백성들과 이방 여자들에게서 갈라서라." 하니,
12
온 회중이 대답하여 큰 소리로 말하였다. "옳습니다. 우리에게 말씀하신 대로 하겠습니다.
13
그러나 백성의 수가 많고 큰 비가 쏟아지는 때이므로 우리가 밖에 서 있을 수가 없습니다. 또 우리가 이 일에 크게 잘못하였으므로 하루나 이틀에 해낼 일도 아니니,
14
이제 온 회중을 위하여 우리의 고관들을 세우고, 우리 성읍에서 이방 여자들과 결혼한 사람들은 모두 지정된 시간에 각각 자기 성읍 장로들과 그곳 재판장들과 함께 오게 하여, 이 일 때문에 일어난 우리 하나님의 진노가 우리에게서 떠나게 해 주십시오."
15
오직 아사헬의 아들 요나단과 디과의 아들 야스야가 일어나 이 일에 반대하였고, 므술람과 레위 사람 삽브대도 그들을 지지하였다.
16
그러나 포로로 잡혀갔었던 자들의 자손은 그렇게 하였으며, 제사장 에스라가 족장 몇 사람을 그 가문에 따라 지명하여 선별하였다. 그들이 시월 초하루에 앉아서 그 일을 조사하여,
17
정월 초하루까지 이방 여자들과 결혼한 사람들에 대한 모든 조사를 끝마쳤다.
18
제사장 자손들 가운데 이방 여자와 결혼한 것으로 밝혀진 자들은 예수아의 자손 가운데 요사닥의 아들과 그의 형제 마아세야와 엘리에셀과 야립과 그달랴였는데,
19
그들이 손을 내밀어 자기 아내들을 보내기로 서약했고, 속죄하기 위해 양떼 가운데서 각각 숫양 한 마리씩을 그들의 속건 제물로 드렸다.
20
임멜 자손 가운데서는 하나니와 스바댜이며,
21
하림 자손 가운데서는 마아세야와 엘리야와 스마야와 여히엘과 웃시야이고,
22
바스훌 자손 가운데서는 엘료에내와 마아세야와 이스마엘과 느다넬과 요사밧과 엘라사였다.
23
레위 사람 가운데서는 요사밧과 시므이와 글리다라고도 하는 글라야와 브다히야와 유다와 엘리에셀이며,
24
노래하는 자들 가운데서는 엘리아십이고, 문지기들 가운데서는 살룸과 델렘과 우리였다.
25
이스라엘의 바로스 자손 가운데서는 라먀와 잇시야와 말기야와 미야민과 엘르아살과 말기야와 브나야이며,
26
엘람 자손 가운데서는 맛다냐와 스가랴와 여히엘과 압디와 여레못과 엘리야이고,
27
삿두 자손 가운데서는 엘료에네와 엘리아십과 맛다냐와 여레못과 사밧과 아시사였다.
28
베배 자손 가운데서는 여호하난과 하나냐와 삽배와 아들래이며,
29
바니 자손 가운데서는 므술람과 말룩과 아다야와 야숩과 스알과 여레못이고,
30
바핫모압 자손 가운데서는 앗나와 글랄과 브나야와 마아세야와 맛다냐와 브살렐과 빈누이와 므낫세였다.
31
하림 자손 가운데서는 엘리에셀과 잇시야와 말기야와 스마야와 시므온과,
32
베냐민과 말룩과 스마랴이며,
33
하숨 자손 가운데서는 맛드내와 맛닷다와 사밧과 엘리벨렛과 여레매와 므낫세와 시므이고,
34
바니 자손 가운데서는 마아대와 아므람과 우엘과,
35
브나야와 베드야와 글루히와,
36
와냐와 므레못과 에랴십과,
37
맛다냐와 맛드내와 야아수와,
38
바니와 빈누이와 시므이와,
39
셀레먀와 나단과 아다야와,
40
막나드배와 사새와 사래와,
41
아사렐과 셀레먀와 스마랴와,
42
살룸과 아마랴와 요셉이고,
43
느보 자손 가운데서는 여이엘과 맛디디야와 사밧과 스비내와 잇도와 요엘과 브나야였다.
44
이들은 모두 이방 여자들과 결혼한 사람들이며, 그 가운데에는 자녀를 낳은 여자도 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