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스라 Chapter 6 - Korean: 바른 성경

1
그래서 다리우스 왕이 명령을 내려 바빌로니아에서 귀한 보물들을 쌓아 두는 서고를 조사하게 하여,
2
메대 도에 있는 악메다 궁에서 두루마리 하나를 발견하였으니, 거기에 이렇게 기록되어 있었다.
3
"고레스 왕 원년에 고레스 왕께서 예루살렘에 있는 하나님의 전에 대하여 명령을 내리셨다. '너희는 전을 건축하여 희생 제사드리는 장소로 삼도록 하여라. 그 기초를 튼튼히 쌓되, 그 높이는 육십 규빗으로 하고 그 너비도 육십 규빗으로 하며,
4
큰 돌 세 겹에 새 목재 한 겹을 놓아라. 그 경비는 왕실에서 지불할 것이다.
5
또한 느부갓네살이 예루살렘에 있는 성전에서 꺼내어 바빌로니아로 가져온 하나님의 전의 금은 그릇들을 돌려보내어, 예루살렘에 있는 성전의 제자리로 다시 가져가 하나님의 전 안에 두어라.' "
6
"이제 강 건너편 총독 닷드내와 스달보스내와 강 건너편에 있는 너희의 동료 아바삭 사람은 그곳에서 멀리 떨어져 있도록 하여,
7
이 하나님 전의 공사를 막지 말며, 유다 총독과 유다의 장로들이 이 하나님의 전을 제자리에 재건하게 하여라.
8
내가 또 명령을 내려서, 이 하나님의 전을 재건하도록 너희가 유다 장로들에게 해야 할 일을 명령하니, 너희는 왕의 재산 곧 강 건너편 세금 가운데서 그 경비를 이 사람들에게 신속히 지불하여 그들이 공사를 지체하지 않게 하여라.
9
그들이 필요로 하는 것, 곧 하늘의 하나님께 드릴 번제물인 수송아지와 숫양과 어린 양과, 또 밀과 소금과 포도주와 기름을 예루살렘에 있는 제사장들의 요청대로 날마다 어김없이 그들에게 주어,
10
그들이 하늘의 하나님을 기쁘게 해 드릴 제물을 드리고, 왕과 그 아들들의 생명을 위해 기도하게 하여라.
11
내가 또 명령을 내리니, 누구든지 이 칙령을 변경하면 그 집의 들보를 빼내어 세우고 그를 그 위에 매달 것이며, 그의 집은 그것에 대한 벌로 거름더미가 되게 하여라.
12
왕이든 백성이든 누구든지 손으로 이 칙령을 변경하거나 예루살렘에 있는 하나님의 전을 파괴하면 그곳에 자신의 이름을 두신 하나님께서 그들 모두를 멸망시키시기를 원한다. 나 다리우스가 명령을 내리니 신속히 시행하여라."
13
강 건너편의 총독 닷드내와 스달보스내와 그 동료들이 다리우스 왕이 보낸 칙령대로 신속히 시행하였다.
14
유다 장로들이 선지자 학개와 잇도의 손자 스가랴의 예언에 힘입어 순조롭게 재건하였으며, 그들이 이스라엘 하나님의 명령과 페르시아 왕 고레스와 다리우스와 아닥사스다의 명령을 받들어 재건하여 공사를 마쳤으니,
15
다리우스 왕 통치 육년 아달 월 삼일에 완공되었다.
16
이스라엘 자손과 제사장들과 레위 사람들과 그 외 포로로 사로잡혔던 자들의 자손이 기뻐하며 이 하나님의 전의 봉헌식을 거행하였는데,
17
하나님의 전의 봉헌식에서 그들이 수송아지 백 마리와 숫양 이백 마리와 어린 양 사백 마리를 드리고, 또 이스라엘 지파의 수대로 숫염소 열두 마리를 온 이스라엘을 위한 속죄 제물로 드렸다.
18
그리고 모세의 책에 기록된 대로 제사장을 그 계열대로 세우고 레위 사람들을 그 반열대로 세워서 예루살렘에 계신 하나님을 섬기게 하였다.
19
포로로 잡혀갔던 자들의 자손이 첫째 달 십사일에 유월절을 지키되,
20
제사장들과 레위 사람들이 다 함께 자신들을 정결케 하였으므로 그들 모두가 정결하게 되었다. 그런 후 그들이 포로로 잡혀갔던 자들의 모든 자손과 그들의 형제 제사장들과 자신들을 위해 유월절 양을 잡았으니,
21
포로로 잡혀갔다가 돌아온 이스라엘 자손과, 그 땅에 사는 이방인들의 부정으로부터 자신들을 스스로 구별하여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구하는 모든 이들이 그 제물을 먹고,
22
칠 일 동안 무교절을 기쁘게 지켰다. 이는 여호와께서 그들을 기쁘게 하셨고, 아시리아 왕의 마음을 그들에게로 돌이켜 하나님 곧 이스라엘의 하나님의 전을 공사하는 그들의 손을 힘있게 하셨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