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라디아서 Chapter 4 - Korean: 바른 성경

1
내가 또 말하는데 상속자가 어린 아이일 때에는 모든 것의 주인이면서도 종과 다름이 없으며,
2
아버지가 정한 때까지 후견인과 청지기 아래 있다.
3
이와 같이 우리도 어린 아이였을 때에는 세상의 초보적인 원리들 아래서 종 노릇 하였다.
4
그러나 때가 찼을 때에 하나님께서 자기 아들을 보내셔서 여자에게서 나게 하시고 율법 아래 나게 하셨으니,
5
이는 율법 아래 있는 자들을 속량하시고, 우리로 아들의 신분을 얻게 하시려는 것이었다.
6
그런데 너희는 아들들이므로, 하나님께서 자기 아들의 영을 우리의 마음 속에 보내셔서 '아바 아버지' 라 부르게 하셨다.
7
그러므로 너는 더 이상 종이 아니고 아들이다. 아들이면 또한 하나님으로 말미암은 상속자이다.
8
그런데 너희가 전에 하나님을 알지 못하였을 때에는 본질상 신들이 아닌 것들에게 종노릇 하였으나,
9
이제는 너희가 하나님을 알 뿐만 아니라 오히려 하나님께서 아시는 바가 되었는데, 어찌하여 다시 약하고 천한 초보적인 원리로 돌아가서 새롭게 그것들에게 종노릇 하려 하느냐?
10
너희가 날과 달과 절기와 해를 지키고 있으니,
11
내가 너희를 위하여 수고한 것이 헛될까 두렵다.
12
형제들아, 내가 너희와 같이 되었으니 너희도 나와 같이 되기를 바란다. 너희는 나에게 아무 해도 끼치지 않았다.
13
너희가 알고 있듯이, 내가 처음에 육체의 연약함을 인하여 너희에게 복음을 전하였다.
14
그리고 너희는 내 육체에 있는 너희의 시험거리를 멸시하거나 거절하지 않고 나를 하나님의 천사와 같이, 그리스도 예수님과 같이 환영해 주었다.
15
그런데 너희의 복이 지금 어디 있느냐? 내가 너희에게 증언하는데, 너희가 할 수만 있었다면 너희의 눈이라도 빼어 나에게 주었을 것이다.
16
내가 너희에게 진리를 말함으로 너희의 원수가 되었느냐?
17
그들이 너희에 대하여 열심을 내는 것은 좋은 뜻이 아니라, 다만 너희를 내게서 떼어놓아 너희가 그들에 대하여 열심을 내게 하려는 것뿐이다.
18
좋은 일에 열심을 내는 것은, 내가 너희와 함께 있을 때뿐 아니라 항상 좋은 일이다.
19
나의 자녀들아, 나는 그리스도의 형상이 너희 안에 이루어지기까지 다시 너희를 해산하는 고통을 겪는다.
20
이제라도 내가 너희와 함께 있어서 나의 어조를 바꿀 수 있었으면 좋겠으니, 이는 내가 너희에 대하여 당혹해하고 있기 때문이다.
21
율법 아래 있기를 원하는 자들아, 내게 말해 보아라. 너희는 율법을 듣지 못하였느냐?
22
아브라함에게 두 아들이 있었는데, 하나는 여종에게서 났고, 하나는 자유를 가진 여자에게서 났다고 기록되어 있다.
23
그런데 여종에게서 난 자는 육체를 따라 났고, 자유를 가진 여자에게서 난자는 약속으로 말미암아 났다.
24
이것은 비유로 말한 것인데, 이 여자들은 두 언약이다. 하나는 시내 산에서 나와서 종 노릇 할 자를 낳은 자, 곧 하갈이다.
25
이 하갈은 아라비아에 있는 시내산으로서 지금의 예루살렘에 해당한다. 그 여자가 자기 자녀들과 함께 종노릇하나,
26
위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인, 곧 우리 어머니이다.
27
이렇게 기록되어 있다. "잉태하지 못하는 여자여, 즐거워하여라. 해산의 고통을 모르는 여자여, 소리 질러 외쳐라. 이는 홀로 사는 여자의 자녀들이 남편 있는 여자의 자녀들보다 더 많기 때문이다."
28
형제들아, 너희는 이삭과 같이 약속의 자녀이다.
29
그러나 그때에 육체를 따라 난 자가 성령을 따라 난 자를 박해한 것같이 지금도 그러하다.
30
그런데 성경이 무엇이라고 말하느냐? "여종과 그 여자의 아들을 내쫓아라. 여종의 아들이 결코 자유를 가진 여자의 아들과 함께 상속받지 못할 것이다." 라고 하였다.
31
그러므로 형제들아, 우리는 여종의 자녀가 아니라 자유를 가진 여자의 자녀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