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세기 Chapter 43 - Korean: 바른 성경

1
그 땅에 기근이 심하고
2
그들이 이집트에서 가져온 양식이 다 떨어지자 아버지가 그들에게 말하기를 "다시 가서 우리를 위하여 양식을 좀 사오너라." 하니,
3
유다가 아버지에게 "그 사람이 우리에게 엄하게 경고하여 말하기를 '너희 동생이 너희와 함께하지 않으면 내 얼굴을 보지 못할 것이다.' 라고 했습니다.
4
만일 아버지께서 동생을 우리와 함께 보내시면 우리가 내려가 아버지를 위하여 양식을 사오겠습니다.
5
그러나 만일 아버지께서 보내지 않으시면 우리는 내려가지 않을 것입니다. 그 사람이 우리에게 '너희 동생과 함께하지 않으면 내 얼굴을 보지 못할 것이다.' 라고 말했기 때문입니다." 하였다.
6
이스라엘이 말하기를 "너희는 왜 너희에게 동생이 더 있다고 그 사람에게 말하여 나를 괴롭게 하느냐?" 하니,
7
그들이 말하였다. "그 사람이 우리와 우리 친족들에 대해서 자세히 물었습니다. '너희 아버지가 아직도 살아 계시냐? 너희에게 동생이 있느냐?' 그래서 우리는 묻는 대로 이 일들을 그에게 알려 준 것입니다. 너희 동생을 데려오라고 말할 줄 우리가 어떻게 알았겠습니까?"
8
유다가 아버지 이스라엘에게 말하였다. "그 소년을 저와 함께 보내 주십시오. 우리가 일어나 가겠습니다. 그래야 우리가 살고 우리와 아버지와 우리의 자식들이 죽지 않을 것입니다.
9
제가 그를 보증하겠으니, 아버지는 제 손에서 그를 요구하십시오. 그를 데려다 아버지 앞에 두지 않으면 저는 일생 동안 아버지께 죄를 짓게 될 것입니다.
10
만일 저희들이 지체하지 않았더라면 지금쯤 두 번이나 다녀왔을 것입니다."
11
그러자 아버지 이스라엘이 말했다. "그렇다면 이제 이렇게 해라. 너희는 이 땅의 소산을 너희 광주리에 담아 그 사람에게 선물을 가져가되 약간의 유향과 꿀, 향품과 몰약, 그리고 피스타치오와 아몬드를 가지고 가거라.
12
너희 손에 돈을 갑절이나 가지고 가서 너희 자루 아귀에 도로 넣어져 있던 그 돈을 너희 손으로 돌려주어라. 아마 그것은 착오였을 것이다.
13
네 동생도 데리고 가거라. 일어나 그 사람에게 돌아가거라.
14
전능하신 하나님께서 그 사람 앞에서 너희에게 긍휼을 베푸시고, 그가 너희의 다른 형제와 베냐민을 너희에게 보내기를 원한다. 내가 내 자식들을 잃어야 한다면 잃을 수밖에 없구나."
15
그 사람들이 선물과 갑절의 돈을 가지고, 또 베냐민을 데리고 이집트로 내려가서 요셉 앞에 섰다.
16
요셉은 베냐민이 그들과 함께 있는 것을 보고 집 관리인에게 말하기를 "그 사람들을 집으로 데려가고, 짐승을 잡아 준비해라. 그 사람들이 나와 함께 정오에 먹을 것이다." 하니,
17
그 관리인이 요셉이 말한 대로 그 사람들을 요셉의 집으로 데려갔다.
18
그 사람들을 요셉의 집으로 데려가자, 그들이 두려워하여 말하기를 "전에 우리 자루에 들어 있던 돈 때문에 우리가 끌려왔다. 그가 우리에게 달려들어 우리의 나귀를 빼앗고 우리를 붙잡아 노예로 삼으려고 한다." 라고 하였다.
19
그들이 요셉의 집 관리인에게 나아가 그 집 문에서 말하기를
20
"내 주여, 전에 우리가 양식을 사러 내려왔었습니다.
21
우리가 여관에 가서 우리 자루를 풀어 보니, 각 사람의 돈이 원래대로 자루 아귀에 들어 있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가 도로 가져왔습니다.
22
우리가 양식을 사기 위해서 다른 돈도 우리가 가지고 내려왔습니다. 우리는 누가 우리 돈을 우리 자루에 넣었는지 알지 못합니다."
23
관리인이 말하기를 "너희는 안심하고 두려워하지 마라. 너희 하나님과 너희 아버지의 하나님께서 보물을 너희 자루에 주신 것이다. 너희 돈은 내가 이미 받았다." 하고, 시므온을 그들에게로 데려왔다.
24
관리인이 그들을 요셉의 집으로 데려와 물을 주니, 그들이 자기 발을 씻었고, 그들의 나귀에게도 먹이를 주었다.
25
그들이 거기서 음식을 먹는다는 것을 들었으므로 정오에 요셉이 오기까지 예물을 준비하였다.
26
요셉이 집으로 오자, 그들은 그 집으로 들어가 예물을 드리고 땅에 엎드리어 그에게 절하였다.
27
요셉이 그들에게 안부를 물으며 "너희들이 말했던 그 노인, 너희 아버지가 평안하시냐? 그가 아직도 살아 계시냐?" 하니,
28
그들이 대답하기를 "주의 종 우리 아버지가 평안하시며, 아직도 살아 계십니다." 하고 엎드려 절했다.
29
요셉이 눈을 들어 자기 어머니의 아들, 곧 자기 동생 베냐민을 보고 묻기를 "이 사람이 너희가 내게 말했던 그 막냇동생이냐?" 하고, "얘야, 하나님께서 네게 은혜 베푸시기를 원한다." 라고 말하였다.
30
그때 요셉이 동생 때문에 마음이 북받쳐 서둘러 나가 울 곳을 찾아 골방에 들어가 울었으며,
31
그가 얼굴을 씻고 나와서 자신을 억제하며 말하기를 "음식을 차려라." 하였다.
32
그들이 요셉에게 따로 차리고, 그 형제들에게도 따로 차리고, 그와 함께 먹는 이집트 사람들에게도 따로 차렸다. 이는 이집트 사람들이 히브리 사람들과 함께 음식을 먹지 않았으니, 그렇게 먹는 것은 이집트 사람들에게 혐오스러운 것이기 때문이다.
33
그리고 그들의 출생에 따라 장자를 요셉 앞에 앉히고 나이에 따라 막내까지 앉히니, 그 사람들이 서로 놀랐다.
34
요셉이 음식을 자기 앞에서 들어 그들에게 주는데 베냐민의 음식은 다른 사람보다 다섯 배나 많았다. 그들이 요셉과 함께 마시고 즐거워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