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야 Chapter 29 - Korean: 바른 성경

1
화 있을 것이다. 아리엘이여, 아리엘이여, 다윗이 진을 쳤던 성읍이여, 해마다 그 절기들은 돌아오겠으나
2
내가 아리엘을 괴롭게 할 것이니, 거기에 슬픔과 통곡이 있을 것이며 그 성읍이 내게 아리엘처럼 될 것이다.
3
내가 너를 둘러 진을 치며 탑으로 너를 포위하고 너를 향해 토성을 높일 것이니,
4
네가 낮아져서 땅바닥에서 말할 것이며, 네 목소리가 티끌 속에서 낮아질 것이며, 네 목소리가 마치 신접한 자의 소리처럼 땅에서 들려오고 티끌 속에서 네 말소리가 속삭일 것이다.
5
그러나 네 원수의 무리들은 가는 먼지와 같고 그 포악한 무리는 날리는 겨와 같을 것이니, 갑자기 순식간에
6
만군의 여호와께서 오시되, 천둥과 지진과 큰 소리와 회오리바람과 태풍과 삼키는 불꽃을 몰고 오실 것이니,
7
아리엘을 치는 모든 열방의 무리들, 곧 아리엘과 그 요새를 치며 그를 곤고하게 하는 자들은 꿈과 밤의 환상과 같을 것이다.
8
배고픈 사람이 꿈속에서 먹었으나 깨어나면 그 속은 비어 있고, 목마른 사람이 꿈속에서 마셨으나 깨어나면 그 속에 갈증이 있는 것같이, 시온산을 치는 모든 민족의 무리들이 이와 같을 것이다.
9
너희는 놀라고 또 놀라며, 눈이 멀어 볼 수 없는 자가 되어라. 그들이 취하지만 포도주로 취함이 아니며 비틀거리지만 독한 술로 비틀거림이 아니다.
10
이는 여호와께서 너희들 위에 깊이 잠들게 하는 영을 부으셔서 너희 선지자의 눈을 감기셨고 너희 선견자들의 머리를 덮으셨기 때문이다.
11
그러므로 이 모든 말씀이 너희에게 봉인한 책의 말씀과 같아서 너희가 글을 아는 자에게 이것을 주며 읽어 달라고 하면, 그 사람이 "이 책이 봉인 되어 있어서 나는 읽을 수 없다." 말할 것이며,
12
너희가 글을 모르는 사람에게 이 책을 주며 읽어 달라고 하여도, 그 사람이 "나는 글을 읽을 줄 모른다." 말할 것이다.
13
주께서 말씀하셨다. "이 백성이 입으로는 나를 가까이하며 입술로는 나를 존경하나 그 마음은 내게서 멀리 있으니, 그들이 나를 경외하는 것은 사람의 계명으로 가르침을 받았을 뿐이다.
14
그러므로 보아라, 내가 이 백성을 기이하고 기이한 일들로 다시 놀라게 할 것이니, 그들 중 지혜로운 자들의 지혜가 없어질 것이며 명철한 자들의 명철이 사라질 것이다."
15
자기의 계획을 여호와께 깊이 숨기는 자는 화 있을 것이다. 어둠 속에서 그 일들을 행하며 말하기를 "누가 우리를 보겠느냐? 누가 우리를 알겠느냐?" 라고 하는 자들이여,
16
위 아래를 뒤바꾸는 자여, 토기장이를 어찌 진흙같이 여길 수 있으며, 지음받은 물건이 어찌 자기를 만든 자를 향해 "그가 나를 만들지 않았다." 말할 수 있겠느냐? 혹은 그릇이 그 만든 자에게 "그는 총명이 없다." 말할 수 있겠느냐?
17
또 얼마되지 않아, 레바논이 과수원으로 변하지 않겠으며, 그 과수원이 숲처럼 보이지 않겠느냐?
18
그 날에 듣지 못하는 자가 책의 말씀을 듣게 될 것이고, 캄캄함과 어두움 속에서 있던 보지 못하는 눈들이 보게 될 것이며,
19
비천한 사람이 여호와 안에서 기쁨을 얻게 될 것이며, 사람들 중 가난한 자들이 이스라엘의 거룩하신 분 안에서 기뻐할 것이니,
20
이는 잔인한 사람이 사라지고 조롱하는 자도 없어지며, 악한 일을 엿보는 모든 자들도 다 끊어질 것이기 때문이다.
21
그들은 말로써 사람을 범죄자로 만들고, 성문에서 변호하는 자를 함정에 빠뜨리며, 무고히 의인을 억울하게 만드는 자들이다.
22
그러므로 아브라함을 구속하신 여호와께서 야곱 족속에 대해 이와 같이 말씀하신다. "이제 더 이상 야곱이 부끄러움을 당하지 않고 더 이상 그 얼굴빛이 창백해지지 않을 것이며,
23
그가 그들 가운데서 내 손으로 지은 자신의 자녀들을 볼 때, 그들은 내 이름을 거룩하다 하며, 야곱의 거룩하신 분을 거룩하게 여기며, 이스라엘의 하나님을 경외하고,
24
영이 혼미한 자도 명철하게 되고, 원망하던 사람이 가르침을 얻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