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사야 Chapter 38 - Korean: 바른 성경

1
그 때에 히스기야가 병들어 죽게 되자, 아모츠의 아들 선지자 이사야가 그에게 와서 말했다.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습니다. '네 집을 정리하라. 이제 너는 죽을 것이고 회복하지 못할 것이다.' "
2
그러자 히스기야가 그의 얼굴을 벽으로 향하고 여호와께 기도하여
3
말하기를 "여호와시여, 구합니다. 제가 주님 앞에서 진실하고 온전한 마음으로 행한 것과 주님 앞에서 선하게 행한 것을 기억하소서." 하고는 슬프게 울었다.
4
그 때 여호와의 말씀이 이사야에게 임하셨다.
5
"너는 가서 히스기야에게 말하라. '여호와 네 조상 다윗의 하나님께서 이같이 말씀하신다. 내가 네 기도를 들었고 네 눈물을 보았다. 보아라, 내가 네 수명에 십오 년을 더하고,
6
너와 이 성읍을 아시리아 왕에게서 건져내고 이 성읍을 보호할 것이다.
7
이것은 여호와로부터 네게 주어진 징조이니, 여호와가 말한 이 일을 이룰 것이다.
8
보아라, 내가 아하스의 해시계 그림자를 십 도 물러나게 할 것이다.' " 그리하여 해시계에서 해의 그림자가 십 도 물러났다.
9
유다 왕 히스기야가 병들었다가 그 병에서 회복된 후에 기록한 글이다.
10
"내가 말하기를 '내가 중년에 스올의 문에 들어가고 나의 여생을 빼앗기게 될 것이다.' 라고 하였고,
11
또 내가 말하기를 '내가 다시는 여호와를 뵙지 못하고 사람이 사는 땅에서는 여호와를 뵙지 못하며 세상의 사람들 가운데 다시는 사람을 보지 못할 것이다.' 하였다.
12
나의 거처는 목자의 장막처럼 뽑히고 내게서 옮겨졌으니, 나는 베 짜는 사람처럼 내 생명을 둘둘 말았으며, 주께서는 베틀에서 나를 끊으셨고 주께서 낮과 밤 사이에 내 생명을 끝내실 것이다.
13
내가 아침까지 잠잠하였으나 주께서 사자같이 내 모든 뼈들을 부수시며 조만간에 내 목숨을 끝내실 것이다.
14
나는 제비같이, 학같이 지저귀고 비둘기처럼 슬피 울며 내 눈이 위를 쳐다보기에 지쳤다. 여호와시여, 내가 압제를 당하니, 내 안전을 보증하여 주소서.
15
주께서 나에게 말씀하셨고 주께서 그 일을 행하셨으니 내가 무슨 말을 하겠습니까? 내 영혼의 참담함 때문에 나는 평생토록 조심스럽게 행하겠습니다.
16
주님이시여, 이러한 일들을 위하여 사람이 살아가며 내 영혼의 생명도 이 모든 일에 있으니, 나의 건강을 회복시키시고 나를 살리소서.
17
보소서, 내게 큰 고통을 주신 것은 내 평안을 위한 것입니다. 주께서 사랑으로 파멸의 구덩이에서 나의 생명을 건지셨고 주께서 주님의 등 뒤로 내 모든 죄들을 던지셨습니다.
18
스올이 주께 감사하지 못하고 죽음이 주님을 찬양하지 못하며, 구덩이로 내려가는 자들은 주님의 신실하심을 바라지 못합니다.
19
살아 있는 사람, 오직 살아 있는 사람이 오늘 나처럼 주님을 찬양할 수 있으며 아버지로서 자녀들에게 주님의 신실하심을 알게 할 수 있습니다.
20
여호와께서 나를 구원하실 것이며 우리가 우리 사는 날 동안 여호와의 전에서 수금에 맞춰 나의 노래를 노래하겠습니다."
21
이사야가 말하기를 "무화과 한 뭉치를 가져다가 상처에 붙이면 나을 것입니다." 하니,
22
히스기야도 말하기를 "내가 여호와의 전에 올라갈 징조가 무엇이오?" 라고 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