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레미야 Chapter 20 - Korean: 바른 성경

1
제사장 임멜의 아들 바스훌은 여호와의 집 관리장인데, 예레미야가 이 말들을 예언하는 것을 그가 들었다.
2
바스훌이 선지자 예레미야를 때리고, 여호와의 집 베냐민 윗문에 있는 창고에 그를 가두었다가
3
다음날 바스훌이 예레미야를 창고에서 놓아 주었다. 예레미야가 그에게 말하였다. "여호와께서 네 이름을 바스훌이라 부르지 않고, 마골밋사빕이라 하신다.
4
이는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셨기 때문이다. '보아라, 내가 너를 너와 네 모든 친구들에게 두려움이 되게 하겠으니, 그들이 그들의 원수들의 칼에 쓰러지는 것을 네가 네 눈으로 볼 것이며, 내가 온 유다를 바빌로니아 왕의 손에 넘겨줄 것이니, 그가 그들을 바빌로니아로 끌어가 칼로 쳐서 죽일 것이다.
5
또 내가 이 성의 모든 부와 모든 소득과 모든 귀중품과, 유다 왕들의 모든 보물을 그 원수들의 손에 넘겨줄 것이니, 그들이 그것들을 약탈하고 빼앗아 바빌로니아로 가져갈 것이다.
6
바스훌아, 너와 네 집에 거하는 모든 자들이 포로로 끌려가서 바빌로니아에 이르러, 거기서 네가 죽고 거기에 네가 묻힐 것이니, 너와 너의 거짓 예언을 들었던 네 모든 친구가 그러할 것이다.' "
7
"여호와시여, 주께서 저를 속이셨으므로 제가 속았고 주께서 저보다 강하시므로 주께서 이기셨습니다. 제가 종일토록 놀림거리가 되니, 모두가 저를 조롱합니다.
8
제가 말할 때마다 부르짖어서 '폭력과 파멸' 이라고 외치니, 여호와의 말씀 때문에 제가 종일토록 수치와 모욕을 당합니다.
9
그때에 제가 말하기를 '내가 여호와를 기억하지 아니하며 그분의 이름으로 다시는 말하지도 아니하겠다.' 하면, 그분의 말씀이 내 마음, 곧 내 뼈들 속에 갇혀 타는 불과 같으니, 내가 그것을 억누르기에 지쳐 견딜 수 없습니다.
10
무리가 수군거리는 것을 제가 들었는데, 사방에 두려움이 있었고 '고소하여라, 우리도 고소하겠다.' 하면서, 저와 친한 모든 자들이 제가 넘어지기를 기다리며 '그가 혹시 유혹에 빠지면 우리가 그를 이길 수 있으니, 그를 붙잡아 그에게 복수하자.' 합니다.
11
그러나 여호와께서 힘센 용사처럼 저와 함께 계시므로, 저를 박해하는 자들이 넘어져 이기지 못하고, 그들이 지혜롭지 못하므로, 부끄러움을 크게 당하고 그 수치를 영원히 잊지 못할 것입니다.
12
의로운 사람을 시험하시고 신장과 심장을 살피시는 만군의 여호와시여, 제가 저의 사정을 주께 고하였으니 주께서 그들에게 복수하시는 것을 제가 보게 하소서."
13
여호와께 노래하여라. 여호와를 찬양하여라. 그분께서는 가난한 자의 생명을 악인의 손에서 건져내셨다.
14
내가 태어난 날이 저주를 받고 내 어머니가 나를 낳은 날이 복되지 아니하였더라면,
15
내 아버지에게 소식을 전하여 "네게 아들이 태어났다." 라고 말하여 그를 크게 기쁘게 했던 사람이 저주를 받았더라면,
16
그 사람이 여호와께서 무자비하게 무너뜨리신 성읍들과 같이 되었더라면, 그가 아침에는 부르짖는 소리를, 낮에는 전쟁 소리를 들었더라면 좋았을 것이나,
17
그분께서 나를 모태에서 죽이지 아니하셨다. 그리하였더라면 내 어머니가 나의 무덤이 되고, 그 배가 항상 불러 있었을 것이다.
18
어찌하여 내가 모태에서 나와서 고생과 슬픔만 보다가 부끄러움 가운데 내 인생을 보내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