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레미야 Chapter 34 - Korean: 바른 성경

1
바빌로니아 왕 느부갓네살과 그의 모든 군대와 그의 통치 하에 있는 땅의 모든 왕국과 모든 백성이 예루살렘과 그에 속한 모든 성읍과 싸우고 있을 때에, 여호와께로부터 예레미야에게 임한 말씀이다.
2
너는 가서 유다 왕 시드기야에게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이같이 말했다고 전하여라. 여호와가 이같이 말한다. 보아라, 내가 이 성을 바빌로니아 왕의 손에 넘겨줄 것이니, 그가 이 성을 불로 태울 것이다.
3
너는 그의 손에서 도망하지 못하고 반드시 붙잡혀 그의 손에 넘겨질 것이니, 바빌로니아 왕과 눈과 눈을 마주하여 보고, 입과 입을 마주하여 말하게 될 것이며 바빌로니아로 갈 것이다.
4
유다 왕 시드기야야, 여호와의 말을 잘 들어라. 여호와가 네게 대하여 이같이 말한다. 네가 칼에 죽지 않고
5
평안히 죽을 것이며, 사람들은 너보다 앞서 있었던 선왕들 곧 네 조상들에게 분향하던 것같이 네게 분향하면서 '슬픕니다, 주여.' 하고 너를 위해 슬피 울 것이다. 이는 내가 말하는 것이니, 여호와의 말이다."
6
선지자 예레미야가 예루살렘에서 이 모든 말씀을 유다 왕 시드기야에게 전하였다.
7
그때 바빌로니아 왕의 군대는 예루살렘과 남아 있던 유다의 모든 성읍들, 즉 라기스와 아세가에서 싸웠는데, 유다의 성들 중에서 견고한 이 성읍들이 아직 남아 있었다.
8
시드기야 왕이 예루살렘에 있는 모든 백성들에게 자유를 선포한다는 언약을 그들과 맺은 후에 여호와께로부터 예레미야에게 임한 말씀이다.
9
그 언약은 각 사람이 자기의 히브리인 남종과 여종을 놓아 자유롭게 하여, 누구든지 자기 형제 유다 사람을 종으로 삼지 못하게 한 것이다.
10
이 언약에 참여한 모든 고관들과 백성들이, 각자 자기의 남종과 여종을 놓아 자유롭게 하고 그들을 다시는 종으로 삼지 말라고 한 것을 듣고 순종하여 종들을 놓아 주었으나,
11
그 후에 그들이 자유롭게 놓아 주었던 남종들과 여종들을 데려와 강제로 다시 남종과 여종으로 삼았으므로
12
여호와의 말씀이 예레미야에게 임하셨다.
13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이 이같이 말한다. 내가 너희 조상들을 이집트 땅 종노릇 하던 집에서 인도하여 낼 때 그들과 언약을 맺어 말하기를,
14
'칠년이 되면 너희는 각각 네게 팔려온 히브리인 형제를 놓아 주어라. 그가 너를 육년 동안 섬겼으니, 너는 그를 놓아 자유롭게 하여라.' 하였으나 너희 조상들이 내 말을 듣지 않고 귀를 기울이지도 아니하였다.
15
그러나 오늘날 너희가 회개하고 내가 보기에 바르게 행하여, 각기 자기 이웃에게 자유를 선포해 주고, 내 이름으로 일컫는 집, 내 앞에서 언약을 맺었으나
16
너희가 뒤돌아서서 내 이름을 더럽히고 각자의 소원대로 자유롭게 놓아 주었던 남종들과 여종들을 다시 데려와서 강제로 너희 남종과 여종으로 삼았다.
17
그러므로 여호와가 이같이 말한다. 너희는 각자 자기 형제와 이웃에게 자유를 선포하라는 내 말을 듣지 아니하였다. 보아라, 나도 너희에게 자유를 선포하여 너희를 칼과 전염병과 기근에 넘겨줄 것이니, 너희 때문에 모든 왕국이 두려워할 것이다. 여호와의 말이다.
18
송아지를 둘로 쪼개고 그 조각 사이로 지날 때 내 앞에서 맺은 언약의 말씀들을 지키지 않고 어긴 사람들을 내가 내어줄 것이니,
19
곧 조각난 송아지 사이로 지나간 유다의 고관들과 예루살렘의 고관들과 궁중관리들과 제사장들과 이 땅의 모든 백성들이다.
20
내가 그들을 원수들의 손과 그들의 목숨을 찾는 자들의 손에 넘겨줄 것이니 그들의 시체는 공중의 새와 땅의 짐승의 먹이가 될 것이며,
21
또 내가 유다 왕 시드기야와 그의 고관들을 원수들의 손과, 그들의 목숨을 찾는 자들의 손과, 너희로부터 떠나간 바빌로니아 왕의 군대의 손에 넘겨줄 것이다.
22
여호와의 말이다. 보아라, 내가 명령하여 그들을 이 성읍으로 돌아오게 할 것이니, 그들이 이 성읍을 쳐서 점령하고 불로 태울 것이다. 내가 유다의 성읍들을 사람이 살 수 없는 폐허로 만들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