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레미야 Chapter 36 - Korean: 바른 성경

1
유다 왕 요시야의 아들 여호야김 통치 사 년에 여호와께로부터 예레미야에게 이 말씀이 임하셨다.
2
"너는 두루마리 책을 가져다가 내가 네게 말하던 날, 곧 요시야의 날부터 오늘에 이르기까지 이스라엘과 유다와 모든 민족에 대해 내가 네게 일러준 모든 말들을 거기에 기록하여라.
3
혹시 유다 집 사람들이 내가 그들에게 내리려고 생각했던 모든 재앙들에 대해 듣고서 각자 자기의 악한 길에서 돌이키면, 내가 그들의 잘못과 죄들을 용서할 것이다."
4
이에 예레미야가 네리야의 아들 바룩을 부르고, 바룩은 여호와께서 예레미야에게 주신 모든 말씀을 예레미야가 입으로 불러 주는 대로 두루마리 책에 기록하였다.
5
예레미야가 바룩에게 명령했다. "나는 갇혀 있으므로 여호와의 성전에 들어갈 수 없으니,
6
네가 들어가서 내가 입으로 불러 준 대로 네가 두루마리에 기록한 여호와의 말씀들을 금식일에 여호와의 성전 안에 있는 백성들의 귀에 낭독해 주고, 여러 성읍들에서 찾아온 모든 유다 사람의 귀에도 낭독해 주어라.
7
그러면 혹시 그들이 여호와 앞에 은혜를 구하고, 각자 자기의 악한 길에서 돌이킬 수도 있을 것이다. 이는 여호와께서 이 백성들에게 선언하신 진노와 분노가 크기 때문이다."
8
네리야의 아들 바룩이 선지자 예레미야가 자기에게 명령한 대로 다 행하여, 여호와의 성전에서 책에 기록된 여호와의 말씀들을 낭독하였다.
9
유다 왕 요시야의 아들 여호야김 통치 오년 구월에 예루살렘의 모든 백성들과 유다의 여러 성읍들에서 예루살렘으로 온 모든 백성이 여호와 앞에서 금식을 선포하였다.
10
바룩이 여호와의 성전, 곧 여호와의 집 '새 문' 입구의 위 뜰에 있는, 서기관 사반의 아들 그마랴의 방에서 그 책에 기록된 예레미야의 말들을 모든 백성들의 귀에 낭독하였다.
11
사반의 손자요, 그마랴의 아들인 미가야가 그 책에 기록된 여호와의 말씀을 다 듣고
12
왕궁에 있는 서기관의 방으로 내려가서 보니, 모든 고관들 즉 서기관 엘리사마와 스마야의 아들 들라야와 악볼의 아들 엘라단과 사반의 아들 그마랴와 하나냐의 아들 시드기야와 다른 모든 고관들이 거기 앉아 있었다.
13
미가야가 바룩이 그 책을 백성들의 귀에 낭독할 때 들었던 모든 말들을 그들에게 전하니,
14
이에 모든 고관들이 구시의 증손 셀레먀의 손자 느다냐의 아들 여후디를 바룩에게 보내어 말하기를 "너는 네가 백성들의 귀에 낭독한 그 두루마리를 가지고 와라." 하므로, 네리야의 아들 바룩이 두루마리를 가지고 그들에게 갔다.
15
그들이 그에게 말하기를 "앉아서 우리에게 그것을 낭독하여라." 하니, 바룩이 그들의 귀에 낭독해 주었다.
16
그들이 그 모든 말씀을 듣고 두려워하며 서로 바라보다가 바룩에게 말하기를 "우리가 이 모든 말을 반드시 왕께 고하여야 한다." 하고
17
바룩에게 물었다. "그가 입으로 불러준 이 모든 말을 네가 어떻게 기록하였는지 우리에게 말해 다오."
18
이에 바룩이 그들에게 대답하기를 "그가 제게 이 모든 말씀을 입으로 불러주었으므로, 제가 먹물로 책에 기록하였습니다." 하니,
19
고관들이 바룩에게 말했다. "너는 가서 예레미야와 함께 숨고, 너희가 어디 있는지 아무도 모르게 하여라."
20
그들은 두루마리를 서기관 엘리사마의 방에 두고, 정원에 있는 왕에게 가서 왕의 귀에 이 모든 말씀을 전하였다.
21
왕이 여후디를 보내어 두루마리를 가져 오게 하니, 그가 서기관 엘리사마의 방에서 그것을 가져와 왕과 왕의 곁에 선 모든 고관들의 귀에 그것을 낭독하였다.
22
그때는 구월이라서 왕이 겨울 궁에 머물고 있었으며, 불 피운 화로가 왕 앞에 놓여 있었다.
23
여후디가 서너 쪽을 읽을 때마다, 왕이 서기관의 칼로 그것을 잘라서 화로에 있는 불에 던졌으므로, 그 두루마리가 모두 화로의 불에 타 버렸다.
24
왕과 그 모든 신하들이 이 모든 말씀을 듣고도 두려워하거나 자기 옷을 찢거나 하지 않고,
25
또한 엘라단과 들라야와 그마랴가 왕께 두루마리를 불태우지 말도록 간청했으나 그들의 말을 듣지 않았으며,
26
왕이 왕자 여라므엘과 아스리엘의 아들 스라야와 압디엘의 아들 셀레먀에게 서기관 바룩과 선지자 예레미야를 잡으라고 명령했으나 여호와께서 그들을 숨기셨다.
27
왕이 두루마리와 예레미야가 입으로 불러 준 대로 바룩이 기록한 말씀들을 태워 버린 후에, 여호와의 말씀이 예레미야에게 임하셨다.
28
"너는 다시 다른 두루마리를 구하여 유다 왕 여호야김이 태워 버린 첫 두루마리에 있었던 이전의 모든 말들을 거기에 기록하고
29
유다 왕 여호야김에게 이렇게 말하여라. '여호와가 이같이 말한다. 네가 이 두루마리를 불태우며 예레미야에게 말하기를, 어찌하여 바빌로니아 왕이 반드시 이 땅을 멸하고 사람과 짐승을 이 땅에서 사라지게 할 것이라고 여기에 기록했느냐고 하였다.
30
그러므로 여호와가 유다 왕 여호야김에게 이같이 전한다. 그에게는 다윗의 보좌에 앉을 후손이 없을 것이며, 그의 시체는 버려져서 낮의 더위와 밤의 추위를 당할 것이다.
31
또 내가 그들의 죄악 때문에 그와 그의 자손과 그의 신하들을 벌할 것이며, 내가 그들에게 선포하였으나 그들이 들으려 하지 않았던 그 모든 재앙을 그들과 예루살렘의 주민과 유다 사람들에게 내릴 것이다.' "
32
이에 예레미야가 다른 두루마리를 구하여 네리야의 아들 서기관 바룩에게 주었더니, 그가 유다 왕 여호야김이 불에 태운 그 책의 모든 말씀을 예레미야가 입으로 불러 주는 대로 거기에 기록하고, 그 외에도 그와 같은 말씀들을 그 위에 많이 더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