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복음 Chapter 6 - Korean: 바른 성경

1
그 후에 예수께서 갈릴리 바다 곧 디베랴 바다 건너편으로 가시니,
2
큰 무리가 그분을 따랐는데, 그들이 예수께서 병자들에게 행하신 표적들을 보았기 때문이다.
3
예수께서 산에 올라가 자신의 제자들과 함께 거기에 앉으셨다.
4
마침 유대인들의 명절인 유월절이 가까웠다.
5
예수께서 눈을 들어 큰 무리가 자신에게 오는 것을 보시고 빌립에게 말씀하시기를 "우리가 어디서 빵을 사서 이 사람들을 먹이겠느냐?" 라고 하셨으니,
6
이렇게 말씀하신 것은 예수께서 자신이 무엇을 할 것인지 아시고 빌립을 시험하시려는 것이었다.
7
빌립이 예수께 대답하기를 "각 사람이 조금씩이라도 받게 하려면, 그들에게 이백 데나리온어치의 빵도 부족하겠습니다." 라고 하였다.
8
그분의 제자들 가운데 하나인, 시몬 베드로의 형제 안드레가 예수께 말하기를
9
"여기 한 아이가 보리 빵 다섯 개와 물고기 두 마리를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나 이것들이 이렇게 많은 이들에게 무슨 소용이 있겠습니까?" 라고 하니,
10
예수께서 말씀하셨다. "사람들을 앉게 하여라." 그곳에는 풀이 많았으므로 사람들이 앉았는데, 수가 약 오천 명이었다.
11
그러자 예수께서 빵을 가지고 감사기도를 드리신 후에 앉은 자들에게 나눠주시고, 물고기도 그와 같이 하여 그들이 원하는 대로 주시니,
12
그들이 배불리 먹은 후에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시기를 "남은 조각들을 모으고 조금도 버리지 마라." 하시므로,
13
제자들이 보리 빵 다섯 개로 먹고 남은 조각들을 모으니, 열두 바구니에 가득 찼다.
14
사람들이 예수께서 행하신 표적을 보고 말하기를 "이분이 참으로 세상에 오실 그 선지자이시다." 라고 하였다.
15
예수께서는 그들이 와서 자기를 억지로 데려다가 왕으로 삼으려는 것을 아시고 혼자서 다시 산으로 떠나가셨다.
16
날이 저물었을 때에 예수님의 제자들이 바다로 내려가서,
17
배를 타고 바다를 건너 가버나움으로 가고 있었는데, 이미 어두워졌으나 예수께서는 아직 그들에게 오시지 않았다.
18
그런데 큰 바람이 불어 파도가 일어나니,
19
그들이 노를 저어 십오 리 남짓 갔을 때에 예수께서 바다 위로 걸어서 배에 가까이 오시는 것을 보고 무서워하므로,
20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시기를 "나다. 두려워하지 마라." 라고 하시니,
21
그들이 그분을 배 안에 모셔 들였으며, 배는 곧 그들이 가려던 땅에 이르렀다.
22
이튿날 바다 건너편에 서 있던 무리가 그곳에 배 한 척 외에는 다른 배가 없는 것과 어제 예수께서 자신의 제자들과 함께 그 배에 오르지 않으시고 자신의 제자들만 떠나간 것을 보았다.
23
그러나 디베랴에서 다른 배들이 주께서 감사기도를 드리신 후에 사람들이 빵을 먹었던 곳으로 가까이 왔다.
24
무리가 거기에 예수님도 계시지 않고 그분의 제자들도 없는 것을 보고서 배들을 타고 예수님을 찾아 가버나움으로 가서,
25
그들이 바다 건너편에서 예수님을 만나 말하기를 "랍비님, 언제 여기에 오셨습니까?" 하였다.
26
예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여 말씀하셨다. "내가 진정으로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하는데 너희가 나를 찾는 것은 표적을 보았기 때문이 아니고 빵을 먹고 배가 불렀기 때문이다.
27
썩는 양식을 위하여 일하지 말고 영생에 이르도록 남아 있을 양식을 위하여 일하여라. 인자가 이 양식을 너희에게 줄 것이니, 이는 아버지 하나님께서 그분에게 인 치셨기 때문이다."
28
그러자 그들이 말하기를 "우리가 하나님의 일들을 하려면 무엇을 해야 합니까?" 라고 하니
29
예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여 말씀하셨다. "하나님께서 보내신 이를 믿는 것이 곧 하나님의 일이다."
30
그러자 그들이 그분께 말하기를 "그러면 우리가 보고 랍비님을 믿을 수 있도록 랍비께서 무슨 표적을 행하시겠습니까? 무슨 일을 행하시겠습니까?
31
기록되기를 '그분께서 그들에게 하늘로부터 빵을 주어 먹게 하셨다.' 라고 기록된 것같이 저희 조상들은 광야에서 만나를 먹었습니다."
32
그러자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가 진정으로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하는데, 하늘에서 너희에게 빵을 준 이는 모세가 아니다. 하늘에서 너희에게 참 빵을 주시는 분은 내 아버지이시다.
33
하나님의 빵은 하늘에서 내려와 세상에 생명을 주는 것이다."
34
그러자 그들이 예수께 말하기를 "주님, 이 빵을 항상 저희에게 주소서." 라고 하였다.
35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가 곧, 생명의 빵이니, 내게 오는 사람은 결코 굶주리지 않을 것이며, 또 나를 믿는 자는 결코 목마르지 않을 것이다.
36
그러나 내가 너희에게 말한 대로 너희는 나를 보고도 믿지 않는다.
37
아버지께서 내게 주시는 자는 다 내게로 올 것이요, 또 내게로 오는 자는 내가 결코 밖으로 내쫓지 않을 것이다.
38
이는 내가 내 뜻을 행하려고 하늘에서 내려온 것이 아니라 나를 보내신 분의 뜻을 행하려고 왔기 때문이다.
39
나를 보내신 분의 뜻은 이것이니, 그분께서 내게 주신 자 가운데서 내가 하나도 잃어버리지 않고 마지막 날에 모두 다시 살리는 것이다.
40
내 아버지의 뜻이 과연 이것이니, 아들을 보고 믿는 자마다 영생을 얻는 것이다. 그리고 마지막 날에 내가 그들을 다시 살릴 것이다."
41
예수께서 말씀하시기를 "내가 곧 하늘에서 내려온 빵이다." 라고 하셨기 때문에 유대인들이 그분에 대하여 수군거리며 말하였다.
42
"이 사람은 요셉의 아들 예수가 아닌가? 우리가 그의 아버지와 어머니를 아는데, 그가 지금 어떻게 하늘에서 내려왔다고 말하는가?"
43
예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여 말씀하셨다. "너희는 서로 수군거리지 마라.
44
나를 보내신 아버지께서 이끌지 않으시면 아무도 내게로 올 수 없으며, 내게 오는 그를 마지막 날에 다시 살릴 것이다.
45
선지자들의 글에 '또 그들 모두가 하나님께 가르침을 받을 것이다.' 라고 기록되었으니, 아버지께 듣고 배운 자는 다 내게로 온다.
46
이는 누군가가 아버지를 보았다는 것이 아니다. 오직 이 하나님께로부터 온 자만이 아버지를 보았다.
47
내가 진정으로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하는데 믿는 자는 영생을 가지고 있다.
48
내가 곧 생명의 빵이다.
49
너희 조상들은 광야에서 만나를 먹고도 죽었으나,
50
이것은 하늘에서 내려오는 빵이니, 이것을 먹는 자는 죽지 않는다.
51
내가 곧 하늘에서 내려온 생명의 빵이니, 누구든지 이 빵을 먹으면 영원히 살 것이다. 내가 줄 빵은 세상의 생명을 위한 내 살이다."
52
그러자 유대인들이 서로 논쟁하며 말하기를 "이 사람이 어떻게 자기 살을 먹으라고 우리에게 줄 수 있겠는가?" 라고 하므로,
53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가 진정으로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하는데 너희가 인자의 살을 먹지 않고 인자의 피를 마시지 않으면 너희 안에 생명이 없다.
54
내 살을 먹고 내 피를 마시는 자는 영생을 가졌고, 내가 마지막 날에 그를 다시 살릴 것이다.
55
내 살은 참된 양식이며 내 피는 참된 음료이다.
56
내 살을 먹고 내 피를 마시는 자는 내 안에 있고 나도 그 사람 안에 있다.
57
살아계신 아버지께서 나를 보내셨고 내가 아버지로 인해서 사는 것같이 나를 먹는 그 사람도 나로 인해서 살 것이다.
58
이것은 하늘에서 내려온 빵이니, 조상들이 먹고 죽은 것과 같지 아니하니, 이 빵을 먹는 자는 영원히 살 것이다."
59
이것들은 예수께서 가버나움에서 가르치실 때에 회당에서 말씀하신 것이다.
60
그러자 예수님의 제자들 중 여럿이 듣고 말하기를 "이 말씀은 어렵구나. 누가 그분의 말씀을 알아들을 수 있겠는가?" 하므로,
61
예수께서 제자들이 이 말씀에 대하여 수군거리는 것을 아시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이것이 너희를 걸려 넘어지게 하느냐?
62
인자가 전에 있던 곳으로 올라가는 것을 너희가 본다면 어찌하겠느냐?
63
살리는 것은 영이요, 육은 아무런 유익이 없다. 내가 너희에게 한 말들은 영이요, 생명이다.
64
그러나 너희 가운데 믿지 않는 자들이 있다." 이는 예수께서 믿지 않는 자들이 누구이고 자기를 넘겨줄 자가 누구인지 처음부터 알고 계셨기 때문이다.
65
또한 예수께서 말씀하시기를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아버지께서 허락하신 자가 아니면 아무도 내게 올 수 없다.' 라고 말하였다." 라고 하셨다.
66
이러므로 그분의 제자들 중 여럿이 떠나가 버리고 더 이상 그분과 함께 다니지 아니하였다.
67
그러자 예수께서 열두 제자에게 말씀하시기를 "너희도 떠나가려 하느냐?" 라고 하시니,
68
시몬 베드로가 대답하였다. "주님, 영생의 말씀이 있는데 우리가 누구에게로 가겠습니까?
69
또한 우리는 주께서 하나님의 거룩한 분이심을 믿고 알았습니다."
70
예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시기를 "내가 너희 열둘을 택하지 않았느냐? 그러나 너희 가운데 하나는 마귀이다." 라고 하셨는데,
71
예수께서는 가룟 사람 시몬의 아들 유다를 가리켜 말씀하신 것이니, 이는 그가 열둘 가운데 하나로서 예수를 넘겨주려 하였기 때문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