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Chapter 1 - Korean: 바른 성경

1
우스 땅에 욥이라는 사람이 있었는데, 그는 순전하고 정직하며, 하나님을 경외하고 악을 멀리하였다.
2
그는 아들 일곱명과 딸 세명을 낳았고,
3
그의 소유는 양이 칠천 마리, 낙타가 삼천 마리, 소가 오백 겨리, 암나귀가 오백 마리였으며, 종들도 매우 많이 있었고, 그는 동방의 어떤 사람보다 위대하였다.
4
그의 아들들은 각자 자기 생일에 돌아가면서 자기 집에서 잔치를 베풀었는데, 사람을 보내어, 자기의 세 누이들도 불러다가 함께 먹고 마셨다.
5
잔칫날이 끝날 때면, 욥이 그들을 불러다가 성결하게 하고, 아침에 일찍 일어나 그들 모두의 수만큼 번제를 드렸으니, 이는 욥이 말하기를 "혹시 내 아들들이 죄를 지어, 그들이 마음으로 하나님을 저주했을지 모른다." 하였기 때문이다. 욥이 항상 이같이 행하였다.
6
하루는 하나님의 아들들이 와서 여호와 앞에 섰고, 사탄도 그들 가운데 왔다.
7
여호와께서 사탄에게 말씀하시기를 "너는 어디서 오느냐?" 하니 사탄이 여호와께 대답하여 말하기를 "땅을 두루 돌아 여기저기 다녀왔습니다." 하였다.
8
여호와께서 사탄에게 말씀하시기를 "너는 내 종 욥을 유의하여 보았느냐? 그와 같이 순전하고 정직하며, 하나님을 경외하고 악을 멀리하는 사람은 세상에 없다." 하시니,
9
사탄이 여호와께 대답하여 말했다. "욥이 까닭 없이 하나님을 경외하겠습니까?
10
주께서 그와 그의 집과 사방에 있는 그의 모든 소유에 울타리가 되어 주시지 않았습니까? 주께서 그의 손으로 하는 일에 복을 주셔서, 그의 가축이 땅에서 넘치게 되었습니다.
11
그러나 주님의 손을 펴서 그의 모든 소유를 쳐 보십시오. 그러면 그가 주님을 정면으로 저주할 것입니다."
12
여호와께서 사탄에게 말씀하시기를 "보아라, 그의 모든 소유를 네 손에 맡길 터이나, 오직 그의 몸에는 네 손을 대지 마라." 하시니, 사탄이 여호와 앞에서 떠나갔다.
13
하루는 욥의 자녀들이 그들의 맏형의 집에서 식사하며 포도주를 마시고 있었다.
14
한 심부름꾼이 욥에게 와서 말하기를 "소들은 밭을 갈고, 암나귀들은 그 옆에서 풀을 뜯고 있는데,
15
스바 사람들이 갑자기 들이닥쳐 그것들을 빼앗고, 종들을 칼날로 쳐 죽였으며, 오직 저만 혼자 피하여 주인께 전해 드립니다." 하였다.
16
이 사람이 아직 말하고 있을 때, 또 한 사람이 와서 말하기를 "하나님의 불이 하늘에서 내려와 양 떼와 종들을 불태우고 그들을 삼켜버렸습니다. 오직 저만 혼자 피하여 주인께 전해드립니다." 하였다.
17
이 사람이 아직 말하고 있을 때, 또 한 사람이 와서 말하기를 "갈대아 사람들이 세 떼를 이루어, 낙타들을 습격하여 빼앗았으며, 종들을 칼날로 쳐 죽였습니다. 오직 저만 혼자 피하여 주인께 전해 드립니다." 하였다.
18
이 사람이 아직 말하고 있을 때, 또 한 사람이 와서 말하기를 "주인의 자녀들이 그들의 맏형의 집에서 식사하며 포도주를 마시고 있는데,
19
갑자기 큰 바람이 광야 저편에서 불어와 집 네 모퉁이를 치니, 집이 젊은이들 위로 무너져 그들이 죽고 말았습니다. 오직 저만 혼자 피하여 주인께 전해 드립니다."
20
욥이 일어나 자기 겉옷을 찢고, 자기 머리를 깎고, 땅에 엎드려 경배하며,
21
말하기를 "내가 맨몸으로 모태에서 나왔으니, 맨 몸으로 그곳으로 돌아갈 것입니다. 주신 분도 여호와시며, 가져가신 분도 여호와시니 여호와의 이름이 찬양을 받으소서." 하였다.
22
이 모든 일에 욥이 죄를 짓지 않았으며, 어리석게 하나님을 원망하지도 않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