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Chapter 19 - Korean: 바른 성경

1
욥이 대답하여 말했다.
2
"언제까지 너희가 내 영혼을 괴롭히며 말로 나를 꺾으려 하느냐?
3
너희는 열 번이나 나를 모욕하고도 나를 학대하는 것을 부끄러워하지 않는구나.
4
비록 내가 잘못했다고 하더라도 내 잘못은 내 문제일 뿐이다.
5
너희가 참으로 나를 향해 자만하며, 나의 수치스런 일을 증명하려 한다면
6
하나님께서 나를 굴복시키시고 자기 그물로 나를 에워싸신 것을 너희가 알아야 한다.
7
보아라, 내가 '폭력이다.' 하고 부르짖어도 응답이 없고, 내가 호소하더라도 공의를 찾을 수 없구나.
8
그분이 내 길을 막아 지나가지 못하게 하시고 내 앞길에 흑암을 두셨으며
9
나의 영광을 내게서 빼앗으시고 내 머리의 면류관을 벗기시며
10
사방에서 나를 치시니, 내가 죽어가는구나. 그분이 내 소망을 나무같이 뽑으시며
11
그분이 나에게 진노하시고 나를 원수같이 여기시며
12
그분의 군대가 다 함께 나와서 나를 치려고 길을 만들고 내 장막 사방에 진을 쳤구나.
13
그분이 내 형제들을 내게서 멀어지게 하시므로 내가 아는 사람들이 내게 낯선 사람이 되었다.
14
내 친척들은 내게서 떠났고 내 친지들도 나를 잊어버렸으며
15
내 집의 손님들과 내 여종들이 나를 낯선 자로 여기니 내가 그들 눈에 이방인이 되었으며,
16
내가 내 종을 불러도 그가 대답하지 않으므로 내가 내 입으로 그에게 간청해야 한다.
17
내 아내가 내 입김을 싫어하고 내 형제들도 나를 역겨워하며
18
어린아이들조차 나를 업신여겨서 내가 일어서면 나를 조롱하고
19
나의 가까운 동료들마저 모두 나를 혐오하고 내가 좋아하는 사람들은 내게서 돌아서는구나.
20
내 뼈에는 내 가죽과 살이 달라붙었고 나는 잇몸만 남았구나.
21
내 친구들아, 너희는 나를 불쌍히 여겨라. 나를 불쌍히 여겨라. 하나님의 손이 나를 치셨기때문이다.
22
어찌하여 너희가 하나님처럼 나를 박해하느냐? 내 몸이 이러한데도 너희가 만족하지 못하느냐?
23
나의 말들이 기록되었으면, 책에 새겨졌으면,
24
철필과 납으로 바위에 영원토록 새겨졌으면 좋겠구나.
25
내가 알기에는 나의 구속자가 살아 계시니, 훗날에 그분이 땅위에 서실 것이다.
26
나의 가죽, 이것이 썩은 후에 나는 육체로부터 하나님을 볼 것이다.
27
내가 친히 그분을 볼 것이니, 다른 사람이 아닌 내 눈이 볼 것이다. 내 마음이 속에서 녹는구나.
28
너희가 문제의 근원이 내게 있는 것으로 여기고 말하기를 '우리가 어떻게 그를 핍박할까?' 한다면,
29
너희는 스스로 칼을 두려워해야 할 것이니, 이는 분노가 칼의 형벌을 불러서 너희에게 심판이 있는 줄을 너희가 알게 할 것이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