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Chapter 3 - Korean: 바른 성경

1
그 후에 욥이 입을 열어, 자기의 생일을 저주하였다.
2
욥이 말하였다.
3
"내가 태어난 날, 남자 아이를 배었다고 말하던 그 밤이 없었더라면,
4
그 날이 캄캄하고 위에 계신 하나님께서 그 날을 돌보시지 않고 빛도 그 날을 비추지 않았더라면,
5
어둠과 죽음의 그늘이 그 날을 자기 것이라 주장하고 구름이 그 날 위에 머무르며 낮의 캄캄함이 그 날을 두렵게 했더라면,
6
그 밤이 짙은 어둠에 사로잡혀 해의 날들 가운데 들지 못하며 달들의 수에도 들지 않았더라면,
7
보아라, 그 밤에 잉태하지 못하며 환호의 소리가 그 밤에 나지 않았더라면,
8
낮을 저주하는 사람들, 리워야단을 깨울 수 있는 사람들이 그 밤을 저주했더라면,
9
새벽 별들이 빛을 잃고 빛을 기다리지만 오지 않아 동트는 것을 보지 못했더라면 좋았을 것을.
10
이는 그 밤이 내 모태의 문을 닫지 않았고, 고난을 내 눈앞에서 감추지 않았기 때문이구나.
11
왜 내가 태에서 죽지 않았으며, 모태에서 나오자마자 숨지지 않았을까?
12
어찌하여 무릎이 나를 받았으며, 무엇 때문에 내가 젖을 빨았을까?
13
그렇지 않았다면 이제 내가 누워 조용히 쉬고 잠들어 평안히 쉴 수 있었을 것이며,
14
자신을 위해 황폐한 곳들을 재건했던 이 땅의 왕들과 조언자들과 함께 있었을 텐데.
15
혹은 은으로 집을 가득 채우고 금을 가졌던 지휘관들과 함께 있었을 것이며,
16
혹은 내가 부지 중에 낙태한 아이처럼 빛을 보지 못한 어린 아이같이되지 않았겠는가?
17
거기서는 악인들이 날뛰지 않고 거기서는 피곤한 사람들이 안식을 누리며,
18
갇힌 사람들이 다 함께 평안을 누리고 압제자의 소리를 듣지 않으며,
19
거기에서는 작은 자나 큰 자가 같이있고 종이 자기 주인으로부터 자유를 얻는다.
20
어찌하여 그분은 고난당하는 자에게 빛을 주시고, 마음이 괴로운 자에게 생명을 주셨을까?
21
그들이 죽음을 기다리나 오지않으니, 보물을 찾는 것보다도 더욱 죽음을 찾아 헤매다가
22
무덤을 발견하면 크게 기뻐하고 즐거워한다.
23
하나님께서 사방을 막으시므로 길이 숨겨진 자에게 어찌하여 빛을 주셨을까?
24
나는 내 음식을 앞에 두고도 한숨을 쉬며, 물처럼 내 신음 소리를 쏟아 내니,
25
이는 내가 그토록 두려워하던 것이 내게 찾아왔고, 내가 무서워하던 것이 내게 다가왔기 때문이다.
26
내가 쉬지 못하고 평안하지 못하며 안식도 누리지 못하고 고난만 찾아왔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