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Chapter 30 - Korean: 바른 성경

1
그러나 이제 나보다 나이 어린 사람들이 나를 비웃는구나. 그들의 아비들은 내가 내 양떼를 지키는 개들과 함께 둘 가치도 없는 사람들이다.
2
그들의 기력이 쇠하였으니, 그들 손의 힘이 내게 무슨 소용이 있겠느냐?
3
그들은 궁핍과 기근으로 밤이면 버려지고 황폐한 땅에서 마른 흙을 씹으며,
4
덤불 속에서 쓴 나물을 캐니, 그들의 양식은 댑싸리 뿌리구나.
5
그들이 사람들 가운데서 내쫓겼으니, 사람들은 도둑을 쫓듯이 그들에게 소리친다.
6
그들은 음산한 골짜기와 땅굴이나 바위틈에서 살며
7
덤불 숲 사이에서 울부짖고 가시나무 아래 모여 있다.
8
그들은 어리석은 자의 자식들이고 심지어 이름조차 없는 자의 자식들로서 자기 땅에서 채찍으로 쫓겨난 사람들이로구나.
9
이제는 내가 그들의 노래가 되며 그들에게 조롱거리가 되었고
10
그들은 나를 혐오하여 멀리하고 내 얼굴에 침 뱉기를 주저하지 않으니,
11
이는 하나님이 내 활줄을 풀어버리시고 내게 고난을 주시므로 그들이 내 앞에서 굴레를 벗어 던졌기 때문이다.
12
오른쪽에서 무리들이 떼지어 일어나 내 발을 밀어내고 나를 대적하여 멸망시킬 길을 쌓으며,
13
돕는자가 없는데도 그들이 내 길을 헐고 내 재앙을 재촉한다.
14
그들이 파괴된 넓은 틈으로 오는 것처럼 폐허 더미 가운데서 내게로 몰려온다.
15
두려움이 내게 엄습하니, 내 위엄이 바람처럼 사라지며 내 부귀가 구름처럼 지나갔구나.
16
이제 내 마음이 내 속에서 쏟아지고 고난의 날들이 나를 사로잡으며,
17
밤에는 내 뼈가 쑤시고 나를 갉는 듯한 고통이 쉬지 않는구나.
18
하나님이 큰 능력으로 내 옷을 쥐시고 옷깃처럼 나를 휘감으셨으며,
19
그분이 나를 진흙 가운데 던지시니, 내가 티끌과 재같이 되었구나.
20
'내가 주께 부르짖어도 주님은 응답하지 않으시며 내가 서 있으나 주님은 보고만 계십니다.
21
주님은 나를 잔혹하게 대하시며 주님의 권능의 손으로 나를 박해하십니다.
22
주님은 나를 바람 위로 드셔서 불려가게 하시고 폭풍 가운데서 사라지게 하십니다.
23
내가 알고 있습니다. 주께서 나를 죽음으로 인도하시며, 살아 있는 모든 사람들을 위해 정하신 집으로 이끄실 것입니다.'
24
그러나 사람이 폐허 속에서 어찌 손을 내밀지 않으며, 재앙 속에서 도움을 구하려고 부르짖지 않겠는가?
25
내가 고생의 날들을 보내는 자를 위해 울지 않았던가? 내 영혼이 빈궁한 자를 위해 근심하지 않았던가?
26
진실로 내가 복을 바랐는데 화가 왔고, 내가 빛을 고대했으나 어둠이 찾아왔구나.
27
내 속이 끓어오르고 잠잠치 않으니, 고난의 날들이 내게 임했구나.
28
나는 햇빛이 없는 곳을 침울하게 다니다가 회중 가운데 일어나 부르짖는다.
29
나는 이리의 형제요, 타조의 친구가 되었구나.
30
내 살갗은 검게 타서 벗겨지고 내 뼈는 열기로 인하여 탔구나.
31
내 수금은 애곡이 되었고 내 피리는 통곡하는 소리가 되었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