욥기 Chapter 7 - Korean: 바른 성경

1
땅 위에 사는 인생에게는 힘든 노동이 있지 않느냐? 그의 평생은 품꾼의 날과 같지 않느냐?
2
저물기를 간절히 기다리는 종과 같고, 자기 삯을 고대하는 품꾼과 같이
3
내가 허무하게 여러 달을 보냈으니, 고통스런 밤들이 내게 계속되었다.
4
내가 누울 때마다 말하기를 '내가 언제나 일어날까? 언제나 밤이 지나갈까?' 하며 동틀 때까지 이리 뒤척 저리 뒤척 하는구나.
5
내 살은 구더기와 흙덩어리로 옷 입었고, 내 피부는 딱지가 앉았다가 곪아 터진다.
6
나의 날은 베틀의 북보다 빠르게 흘러가니, 아무런 소망도 없이 끝을 맺게 되는구나.
7
내 생명은 바람과 같음을 기억하소서. 내 눈이 다시는 좋은 것을 보지 못할 것입니다.
8
나를 보던 자의 눈이 더 이상 나를 보지못하며, 주님의 눈이 나를 향하시더라도 내가 없을 것입니다.
9
구름이 사라져 없어지는 것같이 스올로 내려가는 자는 다시 올라오지 못할 것이니,
10
그가 다시는 자기 집으로 돌아오지 못하며, 자기가 살던 곳에서도 다시는 그를 알아보지 못할 것입니다.
11
그러므로 내가 내 입을 다물지 않고 내 영의 고통 때문에 말하며, 내 혼의 쓰라림 때문에 탄식합니다.
12
내가 바다이거나 혹은 괴물이라도 되는 것입니까? 어찌하여 주께서 내게 파수꾼을 세우시는 것입니까?
13
내가 말하기를 '내 잠자리가 나를 위로하고, 내 침상이 내 탄식을 받아줄 것이다.' 하였지만
14
주께서는 꿈으로 나를 낙담하게 하시며, 환상들로 나를 두렵게 만드십니다.
15
그러므로 내 영혼이 차라리 질식하기를 원하며, 뼈만 앙상한 것보다는 죽음을 더 원하고 있습니다.
16
나는 지겹습니다. 나는 영원히 살고 싶지 않습니다. 나를 내버려 두소서. 이는 내 날이 허무할 따름이기 때문입니다.
17
사람이 무엇이기에 주께서 대단하게 여겨 주님의 마음을 그에게 두시고,
18
아침마다 그를 찾으시며 매 순간마다 시험하십니까?
19
언제까지 내게서 눈을 돌이키지 아니하시며, 침 삼킬동안도 나를 놓지 아니하시렵니까?
20
사람을 살피시는 주님, 내가 죄를 지었을지라도 그것이 주께 무슨 해가 되겠습니까? 어찌하여 나를 주님의 과녁으로 삼으셔서 나로 하여금 내 자신에게 무거운 짐이 되게 하십니까?
21
어찌하여 주께서는 내 잘못을 용서하지 않으시고, 내 죄악을 제하여 주시지 아니하시는 것입니까? 이제 내가 흙에 눕게 되었으니, 주께서 나를 찾으셔도 내가 없을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