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호수아 Chapter 7 - Korean: 바른 성경

1
이스라엘 자손이 진멸할 것에 대해 죄를 지었으니, 유다 지파 세라의 증손이며 삽디의 손자이고 갈미의 아들인 아간이 진멸할 것을 취하였으므로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에게 진노하셨다.
2
여호수아가 여리고에서 사람들을 베델 동쪽 벳아웬 근처에 있는 아이로 보내며 말하기를 "너희는 올라가 그 땅을 정탐하여라." 하므로 그들이 올라가 아이를 정탐하고,
3
여호수아에게 돌아와서 말하기를 "백성을 다 올라가게 하지 마십시오. 이삼천 명만 올라가서 아이를 치게 하십시오. 그들은 얼마 되지 않으니 모든 백성을 그곳으로 보내 고생시키지 마십시오." 라고 하였다.
4
백성 가운데서 삼천 명 정도가 그곳으로 올라갔다가 아이 사람들 앞에서 도망하니,
5
아이 사람들이 그들 가운데서 약 서른여섯 명을 죽였는데, 성문 앞에서부터 스바림까지 쫓아가 비탈에서 그들을 죽였으므로 백성의 마음이 녹아 물같이 되었다.
6
여호수아가 자기 옷을 찢고, 이스라엘 장로들과 함께 여호와의 궤 앞에서 얼굴을 땅에 대고 엎드려서 머리에 티끌을 뒤집어쓰고 저녁때까지 있다가,
7
말하기를 "오, 주 여호와시여, 어찌하여 주께서는 이 백성이 요단을 건너게 하시고 우리를 아모리 사람의 손에 넘겨주어 멸망시키려 하십니까? 우리가 요단 저편을 만족하게 여겨 거기에서 살았으면 좋을 뻔했습니다.
8
오, 주님, 이스라엘이 자신의 원수들 앞에서 등을 돌렸으니 제가 무슨 말을 할 수 있겠습니까?
9
가나안 사람과 그 땅의 모든 거민이 이것을 듣고 우리를 대적하여 둘러싸고 우리의 이름을 이 땅에서 끊으려 할 것인데, 주께서는 주님의 크신 이름을 위하여 어떻게 하시겠습니까?" 라고 하였다.
10
여호와께서 여호수아에게 말씀하셨다. "일어나라. 어찌하여 네가 이렇게 엎드려 있느냐?
11
이스라엘이 죄를 범하였다. 내가 그들에게 명령한 나의 언약을 어겼고, 진멸할 것을 취하여 도둑질을 하였으며, 속였고 심지어 그것들을 자기들의 물건 가운데 두었다.
12
그러므로 이스라엘 자손이 그들의 원수 앞에서 대항할 수 없었고, 그들의 원수 앞에서 등을 돌려야 했으니, 이는 그들 스스로 진멸할 것이 되었기 때문이다. 너희가 그 진멸할 것을 너희 가운데서 멸하지 않으면, 내가 다시는 너희와 함께하지 않을 것이다.
13
너는 일어나 백성을 거룩하게 하고 그들에게 말하기를 '너희는 내일을 위하여 스스로를 거룩하게 하여라.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께서 이같이 말씀하신다. 이스라엘아, 너희 가운데 진멸할 것이 있으니, 그 진멸할 것을 너희 가운데서 제거하기 전에는 너희가 너희 원수 앞에서 대항할 수 없을 것이다.
14
너희는 아침에 너희 지파별로 가까이 나와라. 여호와께 뽑히는 지파는 그 족속별로 가까이 나오고, 여호와께 뽑히는 족속은 그 가족별로 가까이 나오며, 여호와께 뽑히는 가족은 그 남자대로 가까이 나아와라.
15
진멸할 것 때문에 뽑힌 사람과 그에게 속한 모든 것을 불태워야 할 것이니, 이는 그가 여호와의 언약을 어기고 이스라엘 가운데서 어리석은 짓을 했기 때문이다.' 라고 하여라."
16
이에 여호수아가 아침에 일찍 일어나 이스라엘을 그 지파별로 가까이 나오게 하였는데 유다 지파가 뽑혔고,
17
유다 족속을 가까이 나오게 하였는데 세라 족속이 뽑혔으며, 세라 족속을 그 남자대로 가까이 나오게 하였는데 삽디가 뽑혔다.
18
삽디의 가족을 그 남자대로 가까이 나오게 하였는데 유다 지파 세라의 증손이며 삽디의 손자, 갈미의 아들인 아간이 뽑혔다.
19
여호수아가 아간에게 말하기를 "내 아들아,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고, 그분 앞에 자복하여 네가 무엇을 했는지 내게 숨기지 말고 자세히 말하여라." 하니,
20
아간이 여호수아에게 대답하여 말하기를 "참으로 제가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께 죄를 지었으니 바로 이같은 일을 하였습니다.
21
제가 전리품 가운데서 시날에서 만든 좋은 외투 한 벌과 은 이백 세겔과 오십 세겔 무게의 금덩이 하나를 보고 그것들이 탐이 나서 가져갔습니다. 보십시오, 그것들을 제 장막 안 땅 속에 숨겼으며 은은 그 밑에 있습니다." 라고 하였다.
22
여호수아가 사람들을 보내므로, 그들이 장막으로 달려가서 보니, 그의 장막 안에 그것들이 숨겨져 있었고 은은 그 밑에 있었다.
23
그들이 장막 가운데서 그것들을 취하여 여호수아와 온 이스라엘 자손에게 가져와서 여호와 앞에 그것들을 쏟아 놓았다.
24
여호수아가 온 이스라엘과 함께 세라의 아들 아간과 그 은과 외투와 금덩이와 그의 아들들과 딸들과 그의 소와 나귀와 양과 장막과 그에게 속한 모든 것을 취하여 아골 골짜기로 데리고 가서,
25
여호수아가 말하기를 "너는 왜 우리를 고통스럽게 했느냐? 여호와께서 오늘 너를 고통스럽게 하실 것이다." 하니, 온 이스라엘이 그를 돌로 치고, 그것들도 돌로 치고 불태웠으며,
26
사람들이 그 위에 큰 돌무더기를 쌓았는데 오늘날까지 그것이 남아 있다. 여호와께서는 그의 극렬한 진노에서 돌이키셨으므로, 그곳의 이름을 오늘날까지 아골 골짜기라 부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