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사기 Chapter 21 - Korean: 바른 성경

1
이스라엘 사람들이 미스바에서 맹세하여 말하기를 "우리 가운데 아무도 자기 딸을 베냐민 사람에게 아내로 주어서는 안 된다." 하였다.
2
백성이 베델에 이르러 거기서 저녁까지 하나님 앞에 앉아 목소리를 높여 크게 울부짖으며,
3
말하기를 "여호와 이스라엘의 하나님이시여, 이스라엘 가운데 어떻게 이런 일이 생겨서 오늘날 이스라엘의 한 지파가 없어지게 되었습니까?" 하였고,
4
이튿날 백성이 일찍 일어나 거기에 제단을 쌓고 번제와 화목제를 드렸다.
5
이스라엘 자손이 말하기를 "이스라엘 모든 지파 가운데 여호와께 올라와 총회에 참여하지 않은 자가 누구냐?" 하였으니, 이는 그들이 굳게 맹세하기를 미스바로 여호와께 올라오지 않는 자는 반드시 죽게 될 것이라고 하였기 때문이다.
6
이스라엘 자손이 자기 형제 베냐민으로 인해 뉘우치며 말하기를 "오늘 이스라엘에서 한 지파가 끊어졌구나.
7
우리가 여호와로 맹세하기를 우리 딸을 그들에게 아내로 주지 않기로 하였는데, 우리가 어떻게 하면 그 남은 자들에게 아내를 구해 줄 수 있겠는가?" 하였다.
8
그들이 또 말하기를 "이스라엘 지파 가운데 미스바로 여호와께 올라오지 않은 자가 누구냐?" 하고 보니, 야베스 길르앗에서는 아무도 진영으로 오지 않았고 총회에 참석하지도 않았으며,
9
백성을 헤아려 보니, 거기에 야베스 길르앗 주민은 한 사람도 없었다.
10
회중이 용맹한 자 가운데 만 이천 명을 그곳에 보내면서 명령하기를 "너희는 가서 야베스 길르앗 주민들을 여자들과 아이들까지 칼날로 쳐라.
11
너희가 할 일은 이것이니, 곧 모든 남자와, 남자와 동침하여 남자를 아는 모든 여자를 진멸하여라." 하였다.
12
그들이 야베스 길르앗 주민들 가운데 남자와 동침하지 않아 남자를 알지 못하는 젊은 처녀 사백 명을 찾아내어, 그들을 가나안 땅 실로에 있는 진으로 데려왔다.
13
온 회중이 사람을 보내어 림몬 바위에 있는 베냐민 자손에게 평화를 선언하였으며,
14
그때에 베냐민이 돌아왔는데, 이스라엘 백성이 야베스 길르앗 여자들 가운데 살려 둔 이들을 그들에게 주었으나 여전히 부족하였다.
15
백성이 베냐민으로 인하여 뉘우쳤으니,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지파 가운데 하나를 사라지게 하셨기 때문이다.
16
회중의 장로들이 말하기를 "베냐민 여자가 다 없어졌으니, 이제 남은 자들을 위해 우리가 어떻게 아내를 구해 주겠는가?" 하고,
17
그들이 또 말하기를 "베냐민 가운데 피하여 살아남은 자들에게 유업이 있어야만 이스라엘 가운데 한 지파가 없어지지 않을 것이다.
18
그러나 우리가 우리 딸을 그들에게 아내로 줄 수는 없으니, 이스라엘 자손이 맹세하여 말하기를 '베냐민에게 아내를 주는 자는 저주를 받을 것이다.' 라고 하였기 때문이다." 하였다.
19
그들이 또 말하기를 "보아라, 베델 북쪽, 베델에서 세겜으로 올라가는 큰길 동쪽, 르보나 남쪽에 있는 실로에서 매년 여호와의 절기가 있다." 하고,
20
그들이 베냐민 자손에게 말하였다. "너희는 가서 포도원에 숨어
21
망을 보다가, 실로 여자들이 춤추러 나오거든 포도원에서 나와 실로의 딸들 가운데 각각 자기 아내 될 여자를 붙잡아 가지고 베냐민 땅으로 가라.
22
만일 그들의 아버지나 형제들이 와서 우리와 다투면, 우리가 그들에게 말하기를 '우리가 전쟁에서 각 사람에게 아내를 얻어 주지도 못하였고, 당신들이 그들에게 여자들을 줄 때에는 죄를 짓는 것이니, 우리를 보아 그들에게 은혜를 베풀어 주시오.' 라고 하겠다."
23
베냐민 자손이 그같이 하여, 춤추는 여자들 가운데 자기들의 수효대로 사로잡아 아내를 삼았으며, 그들의 유업으로 돌아가 성읍들을 건축하고 거기에 살았다.
24
그때에 이스라엘 자손이 그곳을 떠나 각각 자기 지파와 가족에게로 갔으니, 곧 그들이 거기서 나와 각자 자기 유업으로 돌아갔다.
25
그 시대에는 이스라엘에 왕이 없었으므로, 사람마다 자기 보기에 옳은 대로 행하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