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레미야애가 Chapter 3 - Korean: 바른 성경

1
나는 여호와의 분노의 막대기로 인하여 고통을 당해 본 사람이다.
2
그분께서 나를 내몰아서 빛이 없는 어둠 가운데 걷게 하셨으며,
3
참으로 그분께서 나를 종일토록 거듭 거듭 그분의 손으로 치셨다.
4
그분께서 나의 살과 가죽을 쇠하게 하시며 나의 뼈들을 꺾으셨고,
5
고통과 고난으로 나를 포위하고 에워싸셨으며,
6
죽은 지 오래된 사람처럼 나를 흑암 가운데 거하게 하셨다.
7
그분께서 담으로 나를 둘러싸서 나가지 못하게 하시며,
8
비록 내가 부르짖어 도움을 구하여도 그분은 내 기도를 물리치셨으며,
9
다듬은 돌을 쌓아 내 길들을 막으시고, 내 행로들을 굽게 하셨다.
10
그분은 내게 숨어 기다리는 곰과 은밀한 곳의 사자 같으시니,
11
내 길들을 굽게 하시며 나를 갈래갈래 찢으시고, 나를 버리셨다.
12
그분께서 자기 활을 당기시고, 나를 화살의 과녁으로 삼으셨다.
13
그 화살통의 화살로 내 신장을 맞추셨다.
14
나는 내 모든 백성에게 조롱거리, 곧 종일토록 그들의 노랫거리가 되었다.
15
그분께서 나를 쓴 것으로 배부르게 하시고, 쑥으로 취하게 하셨다.
16
자갈로 내 이를 부수시고, 재로 나를 덮으셨다.
17
그분께서 내 혼을 평강에서 멀리 옮기시니, 나는 행복이 무엇인지 잊어버렸다.
18
그러므로 스스로 말하기를 "내 인내가 바닥나고, 소망이 여호와에게서 끊어졌다." 라고 하였다.
19
내 고통과 방황, 곧 쑥과 쓸개즙을 기억하소서.
20
내혼이 그것을 생생하게 기억하므로 내 안에서 가라앉습니다.
21
내가 이것을 내 마음에 회상하므로, 오히려 소망이 있습니다.
22
여호와의 인애로 우리가 소멸되지 아니하였으니, 참으로 그분의 긍휼이 무궁하십니다.
23
이것이 아침마다 새로우니, 주님의 성실이 크십니다.
24
내 영혼이 말하기를 "여호와는 나의 몫이시니, 그러므로 내가 그를 바랍니다." 하였다.
25
여호와께서는 자신을 기다리는 자나 찾는 영혼에게 선하게 대하시니,
26
사람이 여호와의 구원을 바라고 잠잠히 기다림이 좋다.
27
사람이 젊었을 때 멍에를 메는 것이 좋다.
28
그가 혼자 앉아서 잠잠해야 하는 것은 여호와께서 그것을 그에게 지우셨기 때문이다.
29
그 입을 티끌에 대어라. 혹시 소망이 있을 지 모른다.
30
자기를 치는 자에게 뺨을 내밀며, 그가 모욕으로 배부르게 하여라.
31
이는 주께서 영원히 버리지 아니하시며,
32
비록 그를 근심하게 하시더라도 그분의 풍성한 인애로 긍휼히 여기실 것이기 때문이다.
33
주께서 인생으로 고난받게 하시며 근심하게 하는 것이 그분의 본심이 아니시다.
34
세상의 모든 갇힌 사람을 발아래 짓밟는 것이나,
35
지극히 높으신 분의 얼굴 앞에서 사람의 재판을 왜곡하는 것이나,
36
소송에서 사람을 억울하게 만드는 것은 다 주께서 인정하지 아니하신다.
37
주께서 명령하신 것이 아니라면, 누가 이것을 말하여 이루게 하겠느냐?
38
화와 복이 지극히 높으신 분의 입에서 나오지 아니하느냐?
39
살아 있는 사람이 자기 죄로 벌 받는 것을 어찌 원망할 수 있느냐?
40
우리의 행위를 살피고 조사하여 여호와께로 돌아가자.
41
우리의 마음과 손을 하늘에 계신 하나님께 들자.
42
"우리가 범죄하고 반역하였으며, 주께서는 용서하지 아니하셨습니다.
43
주께서 진노하시므로 자신을 가리시고 우리를 쫓으며 살육하시되 긍휼히 여기지 아니하셨습니다.
44
주께서 구름으로 자신을 가리시어 기도가 주께 이르지 못하게 하시고,
45
주께서 우리를 백성들 가운데 쓰레기와 폐물로 삼으셨습니다.
46
우리의 모든 원수가 우리를 향해 그들의 입을 크게 벌렸습니다.
47
두려움과 함정과 황폐와 멸망이 우리에게 임하였습니다.
48
내 백성의 딸이 멸망하므로 내 눈에서 눈물이 강물처럼 흐릅니다.
49
내 눈의 눈물이 그치지 아니하고 쉬지 아니할 것이니,
50
여호와께서 하늘에서 내려다보시고 돌아보실 때까지입니다."
51
내 성읍의 모든 딸들 때문에 내 눈이 내 마음을 상하게 하는구나.
52
나의 원수들이 까닭 없이 나를 새처럼 심히 쫓았다.
53
그들이 내 생명을 끊으려고 나를 구덩이에 넣고 내게 돌을 던졌다.
54
물이 내 머리 위에 넘치므로 내가 말하기를 "나는 이제 죽었다." 하였다.
55
"여호와시여, 내가 심히 깊은 구덩이에서 주님의 이름을 불렀습니다.
56
주께서 내 음성을 들으셨으니, 나의 탄식과 부르짖음에 주님의 귀를 막지 마소서.
57
내가 주께 부르짖은 날 주께서 내게 가까이 와서 말씀하시기를 '두려워하지 마라.' 하셨습니다.
58
주님, 주께서 내 심령의 원통함을 풀어 주셨고 내 생명을 건져 주셨습니다.
59
여호와시여, 주께서 나의 억울함을 보셨으니, 내 송사를 판결하소서.
60
주께서 그들의 모든 보복과 나에 대한 모든 음모를 보셨습니다.
61
여호와시여, 주께서 그들의 비난과 나에 대한 모든 음모를 들으셨습니다.
62
일어나 나를 치는 자들의 입술과 생각이 종일토록 나를 대적합니다.
63
그들이 앉든지 서든지 나를 노랫거리로 삼는 것을 주께서 살피소서.
64
여호와시여, 주께서 저희 손이 행한 대로 저희에게 갚으소서.
65
주께서 그들의 마음을 완고하게 하시고, 주님의 저주를 그들에게 내리소서.
66
주께서 진노로 그들을 쫓으시며 여호와의 하늘 아래에서 그들을 멸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