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가복음 Chapter 12 - Korean: 바른 성경

1
그 동안에 수만 명이나 되는 무리가 몰려들어 서로 밟힐 지경이 되는데, 예수께서 먼저 자신의 제자들에게 말씀하기 시작하셨다. "너희는 스스로 바리새인들의 누룩, 곧 위선을 경계하여라.
2
가려져 있는 것이 드러나지 않을 것이 없고 숨겨진 것이 알려지지 않을 것이 없으니,
3
너희가 어두운 데서 말한 것이 모두 밝은 곳에서 들려질 것이며, 너희가 골방에서 귀에 대고 말한 것이 지붕위에서 선포될 것이다."
4
"내가 나의 친구들인 너희에게 말한다. 몸은 죽여도 그 후에는 더 이상 아무것도 하지 못하는 자들을 두려워하지 마라.
5
내가 너희에게 누구를 두려워해야 할지 보여 줄 것이니, 죽인 뒤에 지옥에 던져 넣을 권세를 가지신 분을 두려워하여라. 참으로 내가 너희에게 말하니, 그분을 두려워하여라.
6
참새 다섯 마리가 두 앗사리온에 팔리지 않느냐? 그러나 그것들 중 하나라도 하나님 앞에는 잊혀지지 않는다.
7
하나님께서는 오히려 너희 머리카락까지도 다 세고 계시니, 두려워하지 마라. 너희는 많은 참새들보다 더 귀중하다."
8
"내가 너희에게 말하니, 누구든지 사람들 앞에서 나를 시인하면, 인자도 하나님의 천사들 앞에서 그를 시인할 것이다.
9
그러나 사람들 앞에서 나를 부인하는 자는 하나님의 천사들 앞에서 부인당할 것이다.
10
누구든지 인자를 거역하여 말하는 자는 그에게 용서받을 수 있으나, 성령을 모독하는 자는 용서받지 못할 것이다.
11
사람들이 너희를 회당들과 통치자들과 권세들 앞으로 끌고 갈 때에 어떻게 무엇을 변론하며 또 무엇을 말할지 걱정하지 마라.
12
성령께서 바로 그 시간에 마땅히 말해야 할 것들을 너희에게 가르쳐 주실 것이다."
13
무리 가운데서 어떤 이가 예수께 말하기를 "선생님, 제 형제에게 유산을 저와 나누라고 말씀하소서." 하니,
14
예수께서 말씀하셨다. "이 사람아, 누가 나를 너희 재판관이나 분배인으로 세웠느냐?"
15
또 그들에게 말씀하시기를 "너희는 조심하여 모든 탐심을 물리쳐라. 사람의 생명이 그가 가진 소유의 풍성함에 달려 있지 않다." 하시고,
16
또 예수께서 그들에게 비유를 말씀하셨다. "어떤 부유한 사람의 밭이 풍성한 수확을 내었다.
17
그가 속으로 생각하며 말하기를 '내 곡식을 쌓아 둘 곳이 없으니 어떻게 할까?' 하며,
18
그가 말하였다. '이렇게 해야겠다. 내가 내 곳간들을 헐어 버리고 더 큰 것들을 지어 거기에 내 모든 곡식과 물건들을 쌓아 놓아야겠다.
19
그리고 내 영혼에게 말하기를 영혼아, 네가 여러 해 동안 쓸 물건을 많이 쌓아 놓았으니, 너는 쉬고 먹고 마시고 즐겨라.' 라고 하였다.
20
그러나 하나님께서 그에게 말씀하시기를 '어리석은 자야, 이 밤에 내가 네 영혼을 네게서 도로 찾을 것이다. 그러면 네가 예비한 것들이 누구의 것이 되겠느냐?' 하셨으니,
21
자기를 위하여 재물을 쌓아 두면서도 하나님께 대하여는 부요하지 못한 자가 이와 같다."
22
예수께서 제자들에게 말씀하셨다.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말하니, 목숨을 위하여 무엇을 먹을까, 몸을 위하여 무엇을 입을까 걱정하지 마라.
23
목숨이 음식보다 소중하고 몸이 옷보다 소중하다.
24
까마귀들을 생각해 보아라. 그것들은 씨를 뿌리지도 않고 거두지도 않으며, 또한 그것들에게는 창고도 없고 곳간도 없으나 하나님께서 그것들을 먹이신다. 하물며 너희는 새들보다 훨씬 귀하지 아니하냐?
25
너희 가운데 누가 걱정한다고 해서 자기 키를 한 자라도 늘일 수 있느냐?
26
이처럼 너희가 아주 작은 것도 할 수 없으면서 왜 다른 것들에 대해 걱정하느냐?
27
백합꽃들이 어떻게 자라는지 생각해 보아라. 그것들은 수고도 하지 않고 옷감도 짜지 않으나 내가 너희에게 말하니, 솔로몬이 그의 모든 영광으로도 이 꽃들 중 하나만큼 차려입지 못하였다.
28
오늘 있다가 내일 아궁이에 던져지는 들풀도 하나님께서 이처럼 입히신다면, 하물며 너희는 더 잘 입히시지 않겠느냐? 믿음이 작은 자들아.
29
그러니 너희는 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 구하지 말고 또 염려하지도 마라.
30
이 모든 것들은 세상 사람들이 찾는 것들이다. 너희 아버지께서는 너희에게 이것들이 필요하다는 것을 아신다.
31
오히려 너희는 그분의 나라를 찾아라. 그러면 이것들을 너희에게 더하여 주실 것이다.
32
적은 무리여, 두려워하지 마라. 너희 아버지께서 그 나라를 너희에게 주기를 기뻐하신다.
33
너희 소유들을 팔아 구제하여 낡아지지 않는 전대를 만들어라. 이것은 하늘에 있어 없어지지 않는 보물이니, 그곳에는 도둑도 가까이하지 못하고 좀도 먹지 못한다.
34
너희 보화가 있는 그곳에 너희 마음도 있을 것이다."
35
"너희의 허리에 띠를 띠고 등불을 밝히고 있어라.
36
너희는 마치 자기 주인이 결혼 잔치에서 돌아와 문을 두드리면 바로 열어 주려고 기다리고 있는 사람들과 같이 되어라.
37
그 주인이 와서 종들이 깨어 있는 것을 보면 그 종들은 복이 있다. 내가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하니, 그 주인이 허리를 동이고, 그들을 식탁에 앉히고, 곁으로 와서 그들을 시중들 것이다.
38
그가 제이경에나 제삼경에 오더라도 그들이 이와 같이 깨어 있는 것을 보면 그들은 복이 있다.
39
너희는 이것을 명심하여라. 집주인이 어느 시점에 도둑이 올 줄 알았다면, 자기 집이 뚫리도록 내버려 두지 않았을 것이다.
40
그러므로 너희도 준비하고 있어라. 너희가 생각하지도 않은 때에 인자가 올 것이기 때문이다."
41
그러자 베드로가 말하기를 "주님, 이 비유를 저희에게 말씀하시는 것입니까, 아니면 모든 이들에게 하시는 것입니까?" 하니,
42
주께서 말씀하셨다. "때를 따라 양식을 나누어 주도록 주인이 그 종들 위에 세울 신실하고 지혜로운 청지기가 과연 누구겠느냐?
43
그의 주인이 와서 이렇게 행하고 있는 것을 본다면 그 종은 복이 있다.
44
내가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하니, 주인이 자기 모든 소유를 그에게 맡길 것이다.
45
그러나 만일 그 종이 자기 마음에 '내 주인이 늦게 올 것이다.' 라고 말하며, 남종들과 여종들을 때리고 먹고 마시고 취하게 되면,
46
그가 생각지 않은 날, 알지 못하는 시각에 그 주인이 와서 그를 심하게 때리고 신실하지 못한 자들이 받는 벌을 내릴 것이다.
47
자기 주인의 뜻을 알고도 준비하지 않거나 그의 뜻대로 행하지 않은 그종은 많이 맞을 것이나,
48
알지 못하고 매맞을 짓을 한 종은 적게 맞을 것이다. 많이 받은 자에게는 많이 요구할 것이고, 많이 맡은 자에게는 더 요구할 것이다."
49
"나는 땅에 불을 던지러 왔다. 그 불이 이미 붙었다면 내가 무엇을 바라겠느냐?
50
그러나 내가 받을 세례가 있으니, 그 일이 이루어질 때까지 내가 얼마나 답답하겠느냐?
51
너희는 내가 땅에 화평을 주러 온 줄로 생각하느냐? 내가 너희에게 말하니, 아니다. 오히려 분열을 일으키러 왔다.
52
이제부터 한 집에서 다섯 식구가 갈라져서, 셋이 둘에 대항하고 둘이 셋에 대항할 것이다.
53
아버지가 아들에 대항하고 아들이 아버지에 대항하여 갈라서고, 어머니가 딸에 대항하고 딸이 어머니에 대항하며, 시어머니가 며느리에 대항하고 며느리가 시어머니에 대항하여 갈라설 것이다."
54
또 예수께서 무리들에게 말씀하셨다. "너희가 구름이 서쪽에서 일어나는 것을 볼 때에는 '소나기가 오겠구나.' 라고 말하는데, 그대로 된다.
55
또 남풍이 불 때에는 '무척 덥겠구나.' 라고 말하는데, 그대로 된다.
56
위선자들아, 너희가 땅과 하늘의 현상은 분별할 줄 알면서 어찌하여 이 시대는 분별할 줄 모르느냐?"
57
"왜 너희는 옳은 것을 스스로 판단하지 못하느냐?
58
네가 너를 고소하는 자와 함께 행정관에게 갈 때에 너는 길에서 그와 화해하기를 힘써라. 그렇지 않으면 그가 너를 재판관에게 끌고 가서, 그 재판관이 너를 교도관에게 넘겨주고, 그 교도관이 너를 감옥에 던져 넣을 것이다.
59
내가 네게 말하니, 네가 마지막 한 푼까지 다 갚기 전에는 결코 거기에서 나오지 못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