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Chapter 20 - Korean: 바른 성경

1
"하늘나라는 자기 포도원에서 일할 일꾼을 고용하려고 아침 일찍 집을 나선 어떤 집주인과 같으니,
2
그가 일꾼들과 하루에 한 데나리온 씩으로 합의하고 그들을 자기 포도원으로 보냈다.
3
그가 오전 아홉 시쯤에 나가서, 장터에서 할 일 없이서 있는 다른 이들을 보고
4
그들에게 말하기를 '당신들도 포도원에 들어가시오. 내가 당신들에게 정당한 품삯을 주겠소.' 하니,
5
그들이 갔다. 그가 다시 정오쯤과 오후 세 시쯤에도 나가서 그와 동일하게 하였다.
6
그가 오후 다섯 시쯤에도 나가서 서 있는 다른 이들을 발견하고 그들에게 말하기를 '왜 당신들은 온종일 할 일없이 여기에 서 있소?' 하니,
7
그들이 말하였다. '아무도 우리를 고용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그가 그들에게 말하기를 '당신들도 포도원에 들어가시오.' 라고 하였다.
8
저녁이 되자 포도원 주인이 자기 관리인에게 말하였다. '일꾼들을 불러서, 마지막에 온 이들로부터 처음에 온 이들에게까지 품삯을 지불하여라.'
9
오후 다섯 시쯤에 고용된 자들이 와서 각각 한 데나리온씩을 받았다.
10
처음에 고용된 자들은 와서 더 많이 받을 것으로 생각하였으나 그들도 각각 한 데나리온씩을 받았다.
11
그들이 받은 후 그 집주인에게 투덜거리며,
12
말하기를 '이 마지막에 고용된 자들은 한 시간밖에 일하지 않았으나 그들을 종일토록 더위에 시달리며 수고한 우리들과 똑같이 대우하십니까?' 하니,
13
주인이 그들 중 한 사람에게 대답하여 말하였다. '친구여, 나는 당신에게 부당하게 행한 것이 아니오. 당신이 나와 한 데나리온에 합의하지 않았소?
14
당신 것이나 받아서 돌아가시오. 나는 이 마지막에 고용된 이에게도 당신과 똑같이 주기를 원하오.
15
내 것을 가지고 내가 원하는 대로 행하는 것이 옳지 않다는 말이오? 아니면 내가 너그럽기 때문에 당신 눈에 거슬리오?'
16
이와 같이 마지막이 으뜸이 되고 으뜸이 마지막이 될 것이다."
17
예수께서 예루살렘으로 올라가실 때에 열두 제자들을 따로 곁에 데리고 가시면서 길에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18
"보아라, 우리가 예루살렘으로 올라가면 인자가 대제사장들과 서기관들에게 넘겨질 것이고 그들이 그에게 사형 선고를 내릴 것이며,
19
그를 이방인들에게 넘겨주어 조롱하고 채찍질하고 십자가에 못 박도록 할 것이다. 그러나 그가 제 삼일에 살리심을 받을 것이다."
20
그때에 세베대의 아들들의 어머니가 아들들과 함께 예수께 다가와서 절하며 무엇인가를 요청하였다.
21
예수께서 그 여자에게 말씀하시기를 "네가 무엇을 원하느냐?" 하시니, 그 여자가 예수께 말하였다. "주님의 나라에서 저의 이 두 아들 중 하나는 주님의 오른쪽에, 하나는 왼쪽에 앉게 말씀하소서."
22
예수께서 대답하여 말씀하시기를 "너희는 너희가 무엇을 요청하고 있는지 알지 못하는구나. 내가 마시려 하는 잔을 너희가 마실 수 있겠느냐?" 하시니, 그들이 "할 수 있습니다." 라고 말하였다.
23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시기를 "너희가 내 잔을 마시겠으나, 내 오른쪽과 왼쪽에 앉는 것은 내가 주는 것이 아니니, 그것은 내 아버지께서 예비해 놓으신 자들의 것이다." 하셨다.
24
열 제자들이 듣고 두 형제들에 대하여 분개하였다.
25
그러자 예수께서 그들을 곁에 부르시고 말씀하셨다. "너희가 아는 대로 민족들의 통치자들은 그들 위에 군림하고 고관들은 그들에게 세도를 부린다.
26
그러나 너희 가운데서는 그렇지 않아야 한다. 누구든지 너희 가운데서 큰 자가 되기 원하는 자는 너희를 섬기는 자가 되어야 하고,
27
또 누구든지 너희 가운데서 으뜸이 되기 원하는 자는 너희 종이 되어야 한다.
28
인자는 섬김을 받으러 온 것이 아니라 오히려 섬기러 왔고, 자기 목숨을 많은 이들을 위한 대속물로 주기 위하여 왔다."
29
그들이 여리고를 떠나갈 때에 큰 무리가 예수님을 따랐다.
30
그런데 마침 두 맹인이 길가에 앉아있다가 예수께서 지나가신다는 말을 듣고 소리 질러 말하기를 "다윗의 자손 주님, 저희를 불쌍히 여기소서." 하니,
31
무리가 그들에게 조용히 하라고 꾸짖었으나 그들은 더욱 큰 소리로 말하기를 "다윗의 자손 주님, 저희를 불쌍히 여기소서." 라고 하였다.
32
그러자 예수께서 걸음을 멈추시고 그들을 불러서 말씀하시기를 "내가 너희에게 무엇을 해 주기를 바라느냐?" 하시니,
33
그들이 예수께 말하였다. "주님, 저희 눈을 뜨게 하소서."
34
예수께서 불쌍히 여기셔서 그들의 눈을 만지시니, 곧 다시 보게 되었고, 그들이 예수님을 따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