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태복음 Chapter 9 - Korean: 바른 성경

1
예수께서 배에 오르셔서 바다를 건너가 자신의 성읍으로 가셨다.
2
그런데 마침 사람들이 한 중풍 환자를 침상에 누인 채 데려오므로 예수께서 그들의 믿음을 보시고 그 중풍 환자에 게 말씀하시기를 "아들아, 기운을 내라. 네 죄가 용서되었다." 하셨다.
3
서기관들 중 어떤 이들이 속으로 말하기를 "이 사람이 하나님을 모독하는구나." 라고 하니,
4
예수께서 그들의 생각을 아시고 말씀하셨다. "어찌하여 너희 마음속으로 악한 것을 생각하느냐?
5
'네 죄가 용서되었다.' 라고 말하는 것과 '일어나서 걸어가라.' 라고 말하는 것 중에서 어느 것이 더 쉽겠느냐?
6
그러나 인자가 땅에서 죄를 용서하는 권세를 가지고 있음을 너희가 알도록 하겠다." 그런 후 예수께서 그 중풍 환자에게 말씀하시기를 "일어나서 네 침상을 들고 네 집으로 가라." 하시니,
7
그가 일어나서 자기 집으로 돌아갔다.
8
무리들이 보고두려워하며 이런 권세를 사람들에게 주신 하나님께 영광을 돌렸다.
9
예수께서 그곳에서 지나가시다가 마태라는 사람이 세관에 앉아 있는 것을 보시고 그에게 말씀하시기를 "나를 따라오너라." 하시니, 그가 일어나서 예수님을 따랐다.
10
예수께서 집에서 식탁에 앉으셨을 때에 마침 많은 세리들과 죄인들이 와서 예수님과 그분의 제자들과 함께 식탁에 앉았다.
11
바리새인들이 보고 그분의 제자들에게 말하기를 "당신들의 선생은 왜 세리들과 죄인들과 함께 먹느냐?" 하니,
12
예수께서 이 말을 듣고 말씀하셨다. "강건한 자들에게는 의사가 필요 없으나 병자들에게는 필요하다.
13
너희는 가서 '나는 제사를 원치않고 긍휼을 원한다.' 라는 말씀이 무슨 뜻인지 배워라. 나는 의인들을 부르러 온 것이 아니라 죄인들을 부르러 왔기 때문이다."
14
그때에 요한의 제자들이 예수께 와서 말하기를 "저희와 바리새인들은 자주 금식하는데, 어찌하여 선생님의 제자들은 금식하지 않습니까?" 하니
15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결혼 잔치 손님들이 신랑과 함께 있는 동안에는 슬퍼할 수 없지 않느냐? 그러나 그들이 신랑을 빼앗길 날들이 올 텐데, 그때에는 그들이 금식할 것이다.
16
아무도 새 천 조각을 헌 옷에다 대고 깁지 않는다. 대고 기운 것이 그 옷을 잡아당겨 그 찢어짐이 더 심하게 되기 때문이다.
17
또 아무도 새 포도주를 헌 가죽 부대에 넣지 않는다. 만일 그렇게 하면 가죽 부대가 터져서, 포도주도 쏟아지고 가죽 부대도 버리게 된다. 새 포도주는 새 가죽 부대에 넣어야 둘 다 보존된다."
18
예수께서 이 말씀을 그들에게 하실 때에 마침 한 관리가 와서 그분께 절하며 말하기를 "제 딸이 방금 죽었습니다. 그러나 오셔서 그에게 안수하소서. 그러면 그 아이가 살아날 것입니다." 하므로
19
예수께서 일어나 그를 따라가시니, 제자들도 따라갔다.
20
그런데 마침 십이 년 동안 혈루증을 앓고 있던 한 여자가 뒤에서 예수께 다가와서 그분의 옷자락을 만졌으니,
21
그 여자가 속으로 말하기를 '내가 이분의 옷을 만지기만 하여도 나을 것이다.' 라고 하였다.
22
예수께서 돌아서서 그 여자를 보시고 말씀하시기를 "딸아, 안심하라.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다." 하시니, 바로 그때에 그 여자가 나았다.
23
예수께서 그 관리의 집에 들어가셔서 피리 부는 자들과 떠드는 무리를 보시고
24
말씀하시기를 "물러가라. 이 소녀는 죽은 것이 아니라 자고 있다." 하시니, 그들이 그분을 비웃었다.
25
무리를 내보낸 후에 예수께서 들어가서 그 소녀의 손을 붙잡으시니, 그 소녀가 일어났으며
26
이 소문이 그 온 땅에 퍼져 나갔다.
27
예수께서 거기서 떠나가실 때 두 맹인이 그분을 따라가면서 부르짖어 말하였다. "다윗의 자손이시여, 우리를 불쌍히 여기소서."
28
예수께서 집으로 들어가시니, 그 맹인들이 그분께 다가오거늘 예수께서 그들에게 말씀하시기를 "너희는 내가 이 일을 할 수 있다고 믿느냐?" 하시니, 그들이 그분께 대답하였다. "예, 주님."
29
그때에 예수께서 그들의 눈을 만지며 말씀하시기를 "너희 믿음대로 너희에게 되어라." 하시니,
30
그들의 눈이 열렸다. 예수께서 그들에게 엄하게 경고하며 말씀하시기를 "주의하여 아무도 알지 못하게 하여라." 하셨으나,
31
그들이 나가서 그분의 소문을 그 온 지역에 퍼뜨렸다.
32
그들이 떠나간 후에 마침 사람들이 악령 들린 벙어리 한 사람을 그분께 데려왔으며,
33
악령이 쫓겨나고 그 벙어리가 말을 하니, 무리들이 놀라며 말하기를 "이런 일은 이스라엘에서 결코 일어난 적이 없었다." 하였으나,
34
바리새인들은 "그가 악령들의 우두머리의 힘으로 악령들을 쫓아낸다." 라고 말하였다.
35
예수께서 모든 성읍들과 마을들을 다니시면서 그들의 회당들에서 가르치시고, 그 나라의 복음을 선포하시며, 모든 병과 모든 약한 것을 고치셨다.
36
예수께서 무리들을 보시고 그들을 불쌍히 여기셨으니, 이는 그들이 마치 목자 없는 양들처럼 고생에 지쳐서 힘이 없었기 때문이다.
37
그때에 예수께서 자신의 제자들에게 말씀하시기를 "추수할 것은 많으나 일꾼은 적으니,
38
그러므로 추수하는 주인에게 그의 추수를 위한 일꾼들을 보내 달라고 간청하여라." 라고 하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