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수기 Chapter 11 - Korean: 바른 성경

1
여호와께서 들으시기에 악한 말로 백성이 원망하니, 여호와께서 들으시고 진노하시어 여호와의 불이 그들에게 붙어 진영의 끝을 살랐고,
2
백성이 모세에게 울부짖으므로, 모세가 여호와께 기도하니 그 불이 꺼졌다.
3
그래서 그곳의 이름을 다베라라 불렀으니, 이는 여호와의 불이 그들을 태웠기 때문이다.
4
그들 가운데 섞여 사는 무리들이 탐욕을 품으니, 이스라엘 자손이 다시 울면서 말하였다. "누가 우리에게 고기를 주어 먹게 하겠는가?
5
이집트에서 값없이 먹던 생선과 오이와 멜론과 부추와 양파와 마늘이 생각나는데,
6
지금 우리의 기력이 약해졌으나 우리 앞에 이 만나 외에는 아무것도 없다."
7
만나는 고수 씨와 같았으며 모양이 ㄱ)브델리엄과 같았다.
8
백성이 돌아다니며 만나를 모아, 맷돌에 갈거나 절구에 찧어서 냄비에 삶아 과자를 만들었는데, 그 맛은 기름에 튀긴 과자 맛과 같았다.
9
밤에 이슬이 진영에 내릴 때 만나도 그 위에 내렸다.
10
모든 백성의 가족들이 각각 자기의 장막 문에서 우는 소리를 모세가 들었다. 여호와께서 진노하셨고 모세가 보기에도 불쾌하였다.
11
모세가 여호와께 말씀드렸다. "주께서 왜 주님의 종을 괴롭게 하시며, 왜 주님 앞에 은혜를 입게 아니 하시고 이 모든 백성의 짐을 제게 지우십니까?
12
제가 이 모든 백성을 잉태하였습니까? 제가 그들을 낳았습니까? 왜 주께서 저에게 유모가 젖먹이 아이를 품듯 그들을 품에 품고 주께서 그들의 조상들에게 맹세하셨던 땅으로 가라고 명령하십니까?
13
제가 어디서 고기를 구하여 이 모든 백성에게 주겠습니까? 그들이 저에게 울며 말하기를, 고기를 주어 먹게 하라고 합니다.
14
저는 이 모든 백성을 혼자 감당할 수 없으니, 이 짐이 제게 너무 무겁습니다.
15
만일 주께서 제게 이같이 행하시려면 제발 저를 죽이셔서 주님의 눈앞에서 제가 은혜를 입어 이 악을 보지 않게 하여 주소서."
16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셨다. "이스라엘의 장로들 중에서 네가 백성의 장로와 감독자로 알고 있는 사람들 칠십 명을 모으고, 그들을 회막으로 데려와 거기서 너와 함께 서게 하여라.
17
내가 내려가 거기서 너와 함께 말하고, 네게 임한 영을 그들 위에도 임하게 하겠으니, 그들이 너와 함께 백성의 짐을 질 것이며 네가 혼자 지지 않을 것이다.
18
너는 백성에게 말하여라. 내일 너희는 자신을 거룩하게 하여라. 너희가 고기를 먹게 될 것이니, 이는 너희가 여호와께서 들으시도록 울면서 '누가 우리에게 고기를 주어 먹게 할까? 이집트에서는 우리가 행복하지 않았던가.' 라고 말하였기 때문이다. 여호와께서 고기를 주셔서 너희가 먹게 될 것이다.
19
너희가 하루나 이틀이나 닷새나 열흘이나 이십 일만 먹을 뿐 아니라,
20
냄새가 너희의 코에 넘쳐서 싫어할 때까지 한 달 동안 먹을 것이니, 이는 너희 가운데 계신 여호와를 너희가 거부하고 주 앞에서 울며 '왜 이같이 우리가 이집트에서 나왔던가.' 하고 말했기 때문이다."
21
모세가 말하였다. "저와 함께 있는 백성의 보행자가 육십만 명인데, 주께서 그들에게 고기를 주어 한 달 동안이나 먹게 하시겠다고 말씀하셨습니다.
22
하지만 그들을 위하여 양 떼와 소 떼를 잡은들 그들에게 충분하겠으며, 그들을 위하여 바다의 모든 고기들을 모은들 그들이 만족하겠습니까?"
23
여호와께서 모세에게 말씀하시기를 "여호와의 손이 짧으냐? 이제 내 말이 네게 이루어지는지 아닌지 네가 보게 될 것이다." 하셨다.
24
모세가 나가서 여호와의 말씀을 백성에게 전하고, 백성의 장로들 중 칠십 명을 모아 그들을 장막에 둘러서게 하였다.
25
여호와께서 구름에 휩싸여 내려오셔서 그에게 말씀하시고 그에게 임한 영을 칠십 명의 장로들에게도 주시니, 그 영이 그들 위에 머물 때에 그들이 예언하였으나 다시는 하지 않았다.
26
한편 진영에 두 사람이 남아 있었는데, 한 사람의 이름은 엘닷이고, 다른 사람의 이름은 메닷이었다. 그들 위에도 그 영이 머물렀으니, 그들은 명단에 기록된 사람들이었으나 장막으로 나가지 않아 진영에서 예언하였다.
27
한 소년이 달려가서 모세에게 보고하기를 "엘닷과 메닷이 진영에서 예언하고 있습니다." 하고 말하니,
28
청년들 중에 하나인 모세의 보좌관 눈의 아들 여호수아가 대답하여 말하기를 "나의 주인 모세여, 그들이 하지 못하게 하십시오." 하니,
29
모세가 그에게 말하였다. "네가 나를 위하여 질투하느냐? 여호와께서 그분의 영을 모든 백성에게 주셔서 모두 선지자가 되게 하셨으면 좋겠다."
30
모세와 이스라엘 장로들이 다시 진영으로 돌아왔다.
31
바람이 여호와께로부터 나와 바다에서부터 메추라기들을 휘몰아 와서 진영 위에 떨어뜨리니, 이쪽으로도 하룻길, 저쪽으로도 하룻길이 되도록 진영 사방의 지면 위에 두 규빗 높이로 쌓였다.
32
백성이 일어나 그 날 온종일, 그리고 밤새도록, 또 다음날 하루 종일 메추라기를 모았는데, 적게 모은 자도 열 호멜을 모았으며, 그들이 자신들을 위하여 진영 사방에 펼쳐 놓았다.
33
고기가 아직 그들의 잇새에 있어 씹히기도 전에 여호와께서 백성에 대하여 진노하시고, 그 백성을 매우 큰 재앙으로 치셨다.
34
그곳의 이름을 기브롯 핫다아와라 불렀으니, 이는 탐욕에 사로잡힌 백성들을 거기 장사하였기 때문이다.
35
백성이 기브롯 핫다아와에서 하세롯으로 진행하여 거기에 머물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