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수기 Chapter 23 - Korean: 바른 성경

1
발람이 발락에게 말하기를 "왕께서 저를 위해 여기에 제단 일곱 개를 만들어 주시고, 수송아지 일곱 마리와 숫양 일곱 마리도 준비해 주십시오." 하니,
2
발락이 발람의 요구대로 준비한 후, 발락과 발람이 수송아지와 숫양을 제단마다 각각 한 마리씩 바쳤다.
3
발람이 발락에게 말하기를 "왕께서는 왕의 번제물 옆에 서 계십시오. 혹시 여호와께서 저를 만나러 오실 수도 있으니 저는 저리로 가겠습니다. 그리고 그분께서 저에게 보여 주시는 것은 무엇이든지 제가 왕께 말씀드리겠습니다." 하고, 그는 벌거벗은 산으로 갔다.
4
하나님께서 발람에게 나타나시자, 그가 하나님께 말씀드리기를 "제가 제단 일곱 개를 세우고 제단마다 수송아지와 숫양을 각각 한 마리씩 바쳤습니다." 하니,
5
여호와께서 발람의 입에 말씀을 주시며 이르셨다. "너는 발락에게 돌아가서 이렇게 말하여라."
6
그가 발락에게 돌아가서 보니, 발락과 모압의 모든 고관들이 그의 번제물 옆에 서 있었다.
7
발람이 그의 신탁을 받들어 말하였다. "발락이 나를 아람에서, 모압 왕이 동쪽 산지에서 데려와, '가서 나를 위해 야곱을 저주하고 이스라엘을 꾸짖어라.' 하지만
8
하나님께서 저주하지 않으신 자를 어떻게 내가 저주하며 여호와께서 꾸짖지 않으신 자를 어떻게 내가 꾸짖겠느냐?
9
내가 바위 꼭대기에서 그들을 보며 언덕에서 그들을 바라보니, 그 백성은 홀로 살며 자신들을 민족들 중의 하나로 생각하지 않는다.
10
누가 야곱의 티끌을 계산하며 이스라엘의 사분의 일이라도 헤아릴 수 있겠느냐? 나는 의로운 자의 죽음같이 죽기를 원하며 나의 최후가 그와 같기를 원한다."
11
그러자 발락이 발람에게 말하기를 "어떻게 당신이 나에게 이럴 수 있습니까? 내 원수들을 저주하라고 당신을 데려왔는데, 보시오, 당신은 정말로 축복만 하고 있지 않습니까?" 하니,
12
그가 이렇게 대답하여 말하였다. "여호와께서 제 입에 주신 말씀을 제가 어찌 말하지 아니할 수 있겠습니까?"
13
발락이 그에게 말하기를 "부디 당신은 나와 함께 그들을 볼 수 있는 다른 곳으로 갑시다. 당신이 단지 그들의 끝 부분만 보고 그들 전부는 보지 못할 것이니, 나를 위해 거기서 그들을 저주해 주시오." 하니,
14
발락이 비스가 산 정상에 있는 소빔 들로 그를 데려갔고 제단 일곱 개를 만들어 각 제단마다 수송아지와 숫양 한 마리씩 바쳤다.
15
발람이 발락에게 말하기를 "왕께서는 여기서 왕의 번제물 곁에 서 계십시오. 저는 저기서 여호와를 만나겠습니다." 라고 하였다.
16
여호와께서 발람을 만나서 그의 입에 말씀을 주시며 이르셨다. "너는 발락에게 돌아가서 이와 같이 말하여라."
17
발람이 발락에게 와서 보니, 발락은 자기 번제물 옆에 서 있고 모압의 고관들이 그와 함께 있었다. 발락이 그에게 말하기를 "여호와께서 무슨 말씀을 하셨소?" 하니
18
발람이 그의 신탁을 받들어 말하였다. "발락은 일어나 들어라. 십볼의 아들은 내게 귀를 기울여라.
19
하나님께서는 사람이 아니시니 거짓말을 하지 않으시고, 사람의 아들이 아니시니 후회하지도 않으신다. 말씀하신 것을 어찌 실행하지 않으시겠으며, 약속하신 것을 어찌 이루지 않으시겠느냐?
20
보아라, 나는 축복하라는 명령을 받았고 또 그분께서 복을 주셨으니, 내가 그것을 바꿀 수 없을 것이다.
21
여호와께서는 야곱의 죄악을 보지 않으시고 이스라엘의 죄를 보지 않으신다. 여호와 그들의 하나님께서 그들과 함께하시니 왕을 부르는 환호 소리가 그들 가운데 있구나.
22
하나님께서 그들을 이집트에서부터 이끌어 내셨으니, 그 힘이 들소의 뿔과 같구나.
23
야곱을 해칠 주술이 없으며 이스라엘을 해칠 점술이 없다. 이제 사람들이 야곱과 이스라엘에 대하여 '하나님께서 놀라운 일을 행하셨구나.' 하고 말할 것이다.
24
보아라, 한 백성이 암사자처럼 일어나며 수사자처럼 몸을 일으켜, 움킨 것을 삼키고 살육한 피를 마실 때까지 눕지 않을 것이다."
25
그러자 발락이 발람에게 말하기를 "그들을 저주하지도 말고 축복하지도 마시오." 하니,
26
발람이 발락에게 대답하여 말하였다.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는 모든 것을 제가 그대로 행할 것이라고 왕께 말하지 않았습니까?"
27
다시 발락이 발람에게 말하기를 "이리로 오시오. 내가 당신을 다른 곳으로 데려가겠소. 거기서는 당신이 나를 위해 그들을 저주하는 것을 하나님이 혹시 기뻐하실지도 모릅니다." 하고,
28
발락이 발람을 광야가 내려다보이는 브올 산 꼭대기로 데리고 가니,
29
발람이 발락에게 말하였다. "저를 위해 여기에 제단 일곱 개를 만들고 수송아지 일곱 마리와 숫양 일곱 마리를 준비해 주십시오."
30
발락은 발람이 말한 대로 하였고, 제단마다 수송아지와 숫양을 각각 한 마리씩 바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