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편 Chapter 116 - Korean: 바른 성경

1
여호와께서 내 음성과 내 간구를 들으시므로, 내가 그분을 사랑한다.
2
주께서 그 귀를 내게 기울이셨으니, 내가 평생에 기도할 것이다.
3
죽음의 올가미가 나를 두르고 스올의 공포가 내게 엄습하여 내가 고통과 슬픔을 만났을 때,
4
내가 여호와의 이름을 불렀었다. "여호와시여, 내가 주께 구하니, 내 생명을 구하소서."
5
여호와는 은혜로우시고 의로우시며 우리 하나님은 긍휼히 여기신다.
6
여호와께서 단순한 사람을 지켜 주시니, 내가 낮아질 때에 나를 구원하셨다.
7
내 영혼아, 여호와께서 너를 후대하셨으니, 네 안식으로 돌아가라.
8
주께서 내 영혼을 사망에서 건지시고, 내 눈에서 눈물을 거두시며 내 발이 넘어지지 않게 하셨으니,
9
내가 생명의 땅에서 여호와 앞에 행할 것이다.
10
"내가 심한 고통을 당하고 있다." 고 말할 때도 나는 믿었다.
11
두려울때에도 내가 놀라서 말하기를 "모든 사람이 거짓말쟁이다." 하였다.
12
여호와께서 내게 베푸신 모든 은혜를 내가 무엇으로 보답하겠습니까?
13
내가 구원의 잔을 들고 여호와의 이름을 부르며,
14
내가 여호와께 서원한 것을 주님의 모든 백성 앞에서 갚을 것입니다.
15
성도들의 죽음을 여호와께서 귀중히 보십니다.
16
여호와시여, 나는 참으로 주님의 종이요 주님의 여종의 아들 곧 주님의 종입니다. 주께서 나의 결박을 푸셨습니다.
17
내가 주께 감사의 제사를 드리고 여호와의 이름을 부르겠습니다.
18
내가 여호와께 서원한 것을 주님의 모든 백성 앞에서 갚겠습니다.
19
예루살렘아, 네 가운데서 곧 여호와의 집 뜰에서 내가 갚을 것이다. 할렐루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