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편 Chapter 120 - Korean: 바른 성경

1
[올라가는 노래] 내가 환난 중에 여호와께 부르짖었더니, 주께서 내게 응답하셨습니다.
2
여호와시여, 거짓된 입술과 속이는 혀에서 나의 영혼을 건지소서.
3
너 속이는 혀여, 네게 무엇을 주며 네게 무엇을 더할까?
4
용사의 날카로운 화살과 로뎀 나무 숯불뿐이다.
5
내가 메섹에 체류하며 게달의 장막들에 거하므로 나에게 화가 임하였다.
6
내가 화평을 미워하는 자들과 너무 오래 거하였구나.
7
나는 화평하려 하지만 내가 말할 때에 그들은 싸우려 하는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