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편 Chapter 44 - Korean: 바른 성경

1
[지휘자를 따라 부르는 고라 자손의 마스길] 하나님이시여, 우리가 우리 귀로 들었습니다. 우리 조상들이 옛날, 곧 그들의 시대에 주께서 하신 일을 우리에게 말해 주었습니다.
2
주께서 주님의 손으로 민족들을 몰아내시고 우리 조상들을 심으셨으며, 주께서 족속들을 재앙으로 치시고, 우리 조상들을 번성하게 하셨습니다.
3
참으로 그들이 자기의 칼로 땅을 차지한 것이 아니요, 그들의 팔이 그들에게 승리를 준 것도 아니며, 오직 주님의 오른손과 팔과 얼굴의 빛으로 하셨으니, 이는 주께서 그들을 기뻐하신 까닭입니다.
4
하나님이시여, 주님은 나의 왕이시니 야곱의 구원을 선포하소서.
5
우리가 우리의 원수를 주님을 의지하여 밀어내고, 우리를 치러 일어나는 사람들을 주님의 이름으로 밟았습니다.
6
참으로 나는 내 활을 신뢰하지 않으니, 내 칼도 나를 구원하지 못할 것입니다.
7
참으로 주께서 우리를 우리의 원수로부터 구원하시고, 우리를 미워하는 자를 부끄럽게 하셨습니다.
8
우리가 온종일 하나님을 자랑하며, 영원토록 주님의 이름을 찬양하겠습니다. 셀라
9
그러나 주께서는 우리를 버려 수치를 당하게 하셨으며 우리 군대와 함께 출전하지 아니하셨습니다.
10
주께서 우리를 원수로부터 돌아서게 하시니, 우리를 미워하는 자들이 우리를 약탈하였습니다.
11
주께서 우리를 잡아먹힐 양처럼 넘기시고, 우리를 민족들 가운데 흩으셨습니다.
12
주께서 주님의 백성을 헐 값에 파셨으니, 높은 값을 매기지 아니하셨습니다.
13
주께서는 우리를 이웃들에게 모욕을 당하게 하시고, 우리를 둘러싼 자들에게 조롱거리와 웃음거리가 되게 하셨습니다.
14
주께서는 우리를 민족들 가운데 속담거리로 만드시니, 족속들이 보고 머리를 흔들 뿐입니다.
15
내 수치가 종일토록 내 앞에 있으며 부끄러움이 내 얼굴을 덮었으니,
16
비난하고 모독하는 자의 소리와 내게 보복하는 원수들 까닭입니다.
17
이 모든 일이 우리에게 닥쳤으나 우리가 주님을 잊지 않았고 주님의 언약을 어기지도 않았습니다.
18
우리 마음이 뒤로 물러서지 않았고 우리 걸음이 주님의 길에서 벗어나지 아니하였습니다.
19
그러나 주께서 우리를 이리의 소굴로 밀어 넣으시고 우리를 죽음의 그늘로 덮으셨습니다.
20
만일 우리가 우리 하나님의 이름을 잊어버렸거나 우리의 손을 이방 신에게 뻗쳤다면,
21
하나님께서 이 일을 알아내지 못하셨겠습니까? 주께서는 마음의 비밀까지도 아십니다.
22
참으로 우리가 주님 때문에 온종일 죽임을 당하며, 도살당할 양같이 여김을 받았습니다.
23
주님, 일어나소서. 어찌하여 주무시고 계십니까? 일어나셔서 우리를 영영히 버리지 마소서.
24
어찌하여 주께서는 얼굴을 가리시고, 우리의 고통과 압제를 잊고 계십니까?
25
참으로 우리의 영혼은 티끌 속에 쓰러졌으며, 우리의 몸은 땅에 붙었습니다.
26
일어나셔서 우리를 도우소서. 주님의 인애로 우리를 구속하소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