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편 Chapter 55 - Korean: 바른 성경

1
[지휘자를 따라 현악에 맞춘 다윗의 마스길] 하나님이시여, 내 기도에 귀를 기울이시고 내가 간구할 때에 외면하지 마소서.
2
나를 살펴보시고 내게 응답하소서. 내가 불만 가운데 편치 못하여 신음하니,
3
이는 원수의 소리와 악인의 압제 때문입니다. 그들은 내게 죄악을 더하며 분노로 나를 핍박합니다.
4
내 마음이 내 속에서 심히 아파하며 죽음의 공포가 나를 덮칩니다.
5
두려움과 떨림이 내게 밀려오고 공포가 나를 덮쳐 옵니다.
6
내가 말하기를 "내가 비둘기처럼 날개가 있다면 멀리 날아가 편히 쉴 것이다.
7
참으로 내가 멀리 달아나 광야에 머물 것이다. 셀라
8
내가 피난처에 속히 가서 폭풍의 세찬 바람을 피할 것이다." 합니다.
9
주님, 그들을 멸하시고 그들의 언어를 혼잡하게 하소서. 내가 성 안에서 폭력과 분쟁을 보았습니다.
10
그들이 밤낮으로 성벽 주위를 돌아다니니, 성 안에는 죄악과 고통이 있고
11
파괴가 그 안에 있으며, 광장에는 압제와 속임이 떠나지 아니합니다.
12
나를 조롱한 사람이 원수가 아니다. 그렇다면 참을 수 있을 것이다. 나에 대해 자기를 높이는 자가 미워하는 사람이 아니다. 그렇다면 내가 숨었을 것이다.
13
그러나 그것은 바로 너, 나와 같은 사람이요, 나의 동료이며 나의 가까운 친구이다.
14
우리가 함께 우정을 나누며 하나님의 전에서 무리들과 어울려 다녔다.
15
파멸이 그들 위에 있어 그들을 산 채로 스올로 내려가게 하여라. 이는 죄악이 그들의 거처에 있고 그들 가운데 있기 때문이다.
16
내가 하나님께 부르짖을 것이니, 여호와께서 나를 구원하실 것이다.
17
저녁과 아침과 정오에 내가 불평하며 탄식할 것이니, 주께서 내 음성을 들으실 것이다.
18
나를 대항하는 자가 많을지라도, 주께서 내 영혼을 나를 치는 전쟁에서 안전하게 구속하실 것이다.
19
아주 먼 옛날부터 계신 하나님께서 들으시고 그들에게 보응하실 것이니, 셀라 그들이 변하지도 아니하고 하나님을 두려워하지도 않기 때문이다.
20
그는 손을 들어 친구를 치고, 그가 맺은 언약을 파기하였다.
21
그의 입은 버터보다도 매끄러우나 그 마음은 다툼으로 가득하다. 그의 말은 기름보다 부드러워도 실상은 뽑힌 칼이다.
22
네 짐을 여호와께 내맡겨라. 그러면 주께서 너를 붙드시고, 의인이 흔들리는 것을 영원히 허락하지 아니하실 것이다.
23
하나님이시여, 주께서 그들을 멸망의 구덩이에 빠지게 하실 것이니, 피 흘리고 속이는 자들은 그들의 수명의 절반도 살지 못할 것입니다. 그러나 나는 주님을 신뢰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