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편 Chapter 88 - Korean: 바른 성경

1
[노래, 지휘자를 따라 마할랏르안놋에 맞춘 고라 자손의 시, 에스라 사람 헤만의 마스길] 여호와 내 구원의 하나님이시여, 내가 주님 앞에서 밤낮으로 부르짖습니다.
2
내 기도가 주님 앞에 이르게 하시고, 내 부르짖음에 주님의귀를기울이소서.
3
내 영혼이 고통으로 가득 찼고, 내 생명이 스올에 이르렀습니다.
4
나는 구덩이로 내려가는 사람처럼 여겨졌고, 나는 힘이 없는 사람과 같으며,
5
나는 죽은 자 가운데 던져졌고, 살육당하여 무덤에 누운 자 같습니다. 주께서 더 이상 그들을 기억하지 않으시니, 그들은 주님의 손에서 끊어진 자처럼 되었습니다.
6
주께서 나를 깊은 구덩이에, 어둡고 음침한 곳에 두셨습니다.
7
주님의 진노가 나를 무겁게 누르고, 주께서 모든 파도로 나를 덮치십니다. 셀라
8
내가 아는 사람을 내게서 멀리 떠나게 하시고, 내가 그들에게 혐오거리가 되게 하시니, 나는 갇혀서 나갈 수 없습니다.
9
고난으로 내 눈이 흐려졌으니, 여호와시여, 내가 매일 주께 부르짖으며 두 손을 주께로 폅니다.
10
주께서 죽은 자에게 놀라운 일을 하십니까? 죽은 자의 혼이 일어나서 주님을 찬양합니까? 셀라
11
주님의 인애가 무덤에서, 주님의 신실하심이 멸망 가운데서 선포됩니까?
12
어둠 속에서 주님의 놀라운 일이, 망각의 땅에서 주님의 의가 알려집니까?
13
여호와시여, 내가 주께 부르짖으니, 아침에 내 기도가 주님 앞에 이릅니다.
14
여호와시여, 어찌하여 내 영혼을 버리시며 주님의 얼굴을 내게서 숨기십니까?
15
어려서부터 내가 고난을 당하여 죽게 되었으며, 주님의 두려움을 겪으므로 내가 절망하고 있습니다.
16
주님의 진노가 나를 덮치고, 주님의 무서움이 나를 파멸시킵니다.
17
그것들이 물처럼 온종일 나를 에워싸고, 다 함께 나를 둘러쌌습니다.
18
주께서 내 사랑하는 사람과 친구를 내게서 떼어놓으셨으니, 내가 아는 자는 어둠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