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한계시록 Chapter 16 - Korean: 바른 성경

1
또 내가 성전에서 나오는 큰 소리를 들었는데 일곱 천사에게 말하기를 "너희는 가서 하나님의 진노의 일곱대접을 땅에 쏟아라." 라고 하였다.
2
첫째 천사가 가서 그의 대접을 땅에 쏟으니 짐승의 표를 가진 자들과 그의 우상에게 경배한 자들에게 악하고 독한 종기가 생겼다.
3
둘째 천사가 그의 대접을 바다에 쏟으니 바다가 죽은 자의 피같이 되고 그 가운데 있는 모든 생물이 죽었다.
4
셋째 천사가 그의 대접을 강과 물의 근원에 쏟으니 그것들이 피가 되었다.
5
또 내가 들으니 물을 주관하는 천사가 말하기를 "지금도 계시고 전에도 계셨던 거룩하신 분이시여, 주께서는 의로우시니, 이는 주께서 이것들을 심판하셨기 때문입니다.
6
그들이 성도들과 선지자들의 피를 흘렸으므로 주께서 그들에게 피를 주어 마시게 하신 것이 합당합니다." 라고 하였다.
7
또 내가 들으니, 제단이 말하기를 "그렇습니다. 주 하나님, 전능하신 분이시여, 주님의 심판은 참되고 의롭습니다." 라고 하였다.
8
넷째 천사가 그의 대접을 해에 쏟으니, 해가 권세를 받아 사람들을 불로 태웠다.
9
사람들이 강한 열에 타 버렸는데, 그들은 이 재앙들을 주관하는 권세를 가지신 하나님의 이름을 모독하며 회개하지않고 하나님께 영광을 돌리지않았다.
10
다섯째 천사가 그의 대접을 짐승의 보좌에 쏟으니, 그의 나라가 어둡게 되었고, 사람들이 고통 때문에 자기 혀를 깨물었으며,
11
고통과 종기 때문에 하늘의 하나님을 모독하며 그들의 행위를 회개하지 않았다.
12
여섯째 천사가 그의 대접을 큰강 유프라테스에 쏟으니, 그 강의 물이 말라 동방에서 오는 왕들의길이 준비되었다.
13
또 내가 용의 입과 짐승의 입과 거짓 선지자의 입에서 개구리 같은 더러운 세 영이 나오는 것을 보았다.
14
그들은 표적을 행하는 악령들인데, 전능하신 하나님의 큰 날에 있을 전쟁을 위하여 온 세상의 왕들을 모으려고 그들에게 갔다.
15
"보아라, 내가 도둑같이 올 것이니, 누구든지 깨어서 자기의 옷을 지켜 벌거벗은 채 다니지 않고 자기의 부끄러움을 보이지 않는 자가 복이 있다."
16
그 세 영이 히브리어로 아마겟돈이라 하는 곳으로 왕들을 모았다.
17
일곱째 천사가 그의 대접을 공중에 쏟았다. 그러자 성전 보좌에서 큰 음성이 나서말하기를 "다 되었다." 라고 하니,
18
번개가 치고 요란한 소리와 우레소리가 들리며 또 큰 지진이 일어났는데, 사람이 땅 위에 존재한 이래로 이렇게 큰 지진은 없었다.
19
또 큰 성읍이 세 부분으로 나누어지고, 만국의 성읍들도 무너졌다. 큰 성읍 바빌론이 하나님 앞에 기억되어 하나님께서 그분의 맹렬한 진노의 포도주잔을 바빌론에 내리셨다.
20
또 모든 섬이 사라지고 산들도 찾을 수 없게 되었으며,
21
한 달란트나 되는 큰 우박이 하늘에서 사람들에게 떨어졌다. 그러자 사람들이 우박의 재앙 때문에 하나님을 모독하였으니 이는 그 재앙이 매우 컸기 때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