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iginal Verse:
전도서 Chapter 12 Verse 3그 날에는 집을 지키는 자들이 떨리고 강한 자들이 구부정해지며 맷돌질하는 사람들이 적어 없어지고, 창 밖으로 내다보던 자들이 어두워질 것이다.

Reference Verses:
전도서 Chapter 12 Verse 2해와 빛과 달과 별들이 어두워지기 전에, 비 온 후 구름이 다시 몰려오기 전에 그렇게 하여라.
시편 Chapter 35 Verse 14나는 그를 나의 친구나 형제처럼 대했고, 어머니를 애도한 것처럼 슬피 울며 엎드렸습니다.
시편 Chapter 38 Verse 6내가 꺾이고 구부러졌으며, 온종일 울며 다닙니다.
창세기 Chapter 27 Verse 1이삭이 나이 많아 눈이 어두워 잘 볼 수 없게 되었을 때, 맏아들 에서를 불러서 "내 아들아." 하고 말하자, 에서가 아버지에게 "제가 여기 있습니다." 하고 대답하므로,
창세기 Chapter 48 Verse 10이스라엘이 늙었으므로 눈이 어두워 잘 보지 못하였다. 요셉이 두 아들을 데리고 그에게 가까이 가니, 야곱은 그들에게 입맞추고 그들을 안고,
사무엘상 Chapter 3 Verse 2엘리의 눈이 어두워지기 시작하여 잘 보지 못하던 어느 날 그가 자기 자리에 누웠고,
사무엘하 Chapter 21 Verse 15-17 [15] 블레셋이 다시 이스라엘과 전쟁을 일으키므로, 다윗과 그의 부하들이 함께 내려가 블레셋과 싸우는데, 다윗이 기진하였다. [16] 그때에 거인의 후손 가운데 삼백 세겔 무게의 놋 창과 새 칼로 무장한 이스비브놉이 다윗을 죽이려고 했으나, [17] 스루야의 아들 아비새가 다윗을 도와 그 블레셋 사람을 쳐서 죽이니, 그때에 다윗의 부하들이 그에게 맹세하기를 "다시는 우리와 함께 전쟁에 나가지 마십시오. 이스라엘의 등불이 꺼지지 않게 하십시오." 라고 하였다.
시편 Chapter 90 Verse 9주님의 분노에 우리의 날이 모두 사라지고, 우리의 일생이 단숨에 끝납니다.
시편 Chapter 90 Verse 10우리의 연수가 칠십이고 강건하면 팔십이라도, 그 연수의 자랑은 수고와 슬픔 뿐이고 신속히 지나가니 우리가 날아갑니다.
시편 Chapter 102 Verse 23주께서 내 기력을 중도에 쇠하게 하시고 내 수명을 단축시키셨으므로
스가랴 Chapter 8 Verse 4만군의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예루살렘의 거리들에는 다시 남녀 노인들이 앉을 것이니 그들은 나이가 많으므로 자기들 손에 지팡이를 잡을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