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iginal Verse:
예레미야애가 Chapter 1 Verse 1슬프다, 이 성읍이여, 백성으로 가득하더니, 어찌하여 그리 외롭게 앉았는가. 민족들 중에 크던 자가 과부같이 되었고, 열국 중의 공주였던 자가 노예같이 되었구나.

Reference Verses:
열왕기상 Chapter 4 Verse 21솔로몬은 그 강으로부터 블레셋 땅을 거쳐 이집트 국경까지 모든 왕국을 다스렸는데, 그들은 조공을 바치며 솔로몬이 살아 있는 모든 날 동안 그를 섬겼다.
에스라 Chapter 4 Verse 20힘 있는 왕들이 예루살렘을 다스리고 강 건너편의 모든 지역을 통치하면서 조공과 관세와 통행세를 거두어들였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예레미야 Chapter 31 Verse 7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신다. "너희는 야곱에게 즐거이 환호하며, 민족들의 머리 된 자에게 환호하고 선포하며 찬양하여라. '여호와시여, 주님의 백성 이스라엘의 남은 자를 구원하소서.' 하여라.
이사야 Chapter 54 Verse 4두려워하지 마라. 이는 네가 부끄러움을 당하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당황하지 마라. 이는 네가 창피를 당하지 않을 것이기 때문이다. 네가 네 젊은 때의 수치를 잊고, 네가 더 이상 네 과부 때의 치욕을 기억하지 아니할 것이니,
열왕기하 Chapter 23 Verse 35여호야김이 바로에게 은과 금을 바쳤는데 그가 바로의 요구대로 돈을 바치기 위해 나라의 백성들에게 은과 금을 부과시켰고, 각 사람에게 배정된 액수를 억지로 거둬 들여 바로 느고에게 바쳤다.
예레미야 Chapter 40 Verse 9사반의 손자 아히감의 아들 그달랴가 그들과 그들의 부하에게 맹세하였다. "당신들은 갈대아인을 섬기는 것을 두려워하지 말고, 이 땅에 살면서 바빌로니아 왕을 섬기십시오. 그리하면 당신들이 잘될 것입니다.
스바냐 Chapter 2 Verse 15이는 편안히 살던 기쁨의 성읍이다. 그것이 자기 마음속으로 '나만 있고 나 외에는 아무도 없다.' 라고 하더니, 어찌하여 황폐하게 되었으며, 짐승의 소굴이 되었는가? 그 곳을 지나가는 자마다 비웃으며 그 손을 흔들 것이다.
예레미야 Chapter 50 Verse 23어찌하여 온 땅을 치던 망치가 쪼개져 부서졌는가? 어찌하여 바빌로니아가 열방 중에서 폐허가 되었는가?
이사야 Chapter 14 Verse 12새벽의 아들, 계명성아, 어찌 네가 하늘에서 떨어졌느냐? 민족들을 굴복시키던 네가 어찌 이제는 찍혀져 그 땅에 쓰러졌느냐?
요한계시록 Chapter 18 Verse 7그 여자가 얼마만큼 자신을 영화롭게 하고 사치하였든지 그만큼 고통과 슬픔으로 갚아 주어라. 이는 그 여자가 마음에 말하기를 '나는 여왕으로 앉아 있으며 과부가 아니니, 결코 슬픔을 보지 않을 것이다.' 라고 말하기 때문이다.
예레미야애가 Chapter 2 Verse 1슬프다, 주께서 어찌하여 주님의 진노의 구름으로 시온의 딸을 덮으셨는가. 그분께서 이스라엘의 아름다움을 하늘에서부터 땅에 던지셨으며, 진노의 날에 그 발받침대를 기억지 아니하셨다.
요한계시록 Chapter 18 Verse 17그러한 부가 한시간에 망하였구나." 라고 할 것이다. 모든 선장들과 선객들과 선원들과 바다에서 일하는 자들이 멀리 서서,
이사야 Chapter 3 Verse 26그 성문들이 탄식하며 애곡할 것이요, 시온은 공허하여 땅에 앉을 것이다.
예레미야 Chapter 9 Verse 11내가 예루살렘을 돌 무더기와 이리의 소굴로 만들며, 유다 성읍들을 폐허로 만들어 사는 사람이 없게 하겠다."
이사야 Chapter 22 Verse 2소란하고 떠들썩한 성읍, 크게 기뻐하는 성이여, 너희 중 살해된 자들은 칼에 찔린 것도 아니고 전쟁으로 죽은 것도 아니다.
스가랴 Chapter 8 Verse 5그 성읍의 거리에는 소년 소녀들이 가득할 것이고 그들은 그 거리들에서 뛰놀 것이다."
이사야 Chapter 47 Verse 8쾌락을 좋아하며, 평안히 앉아서 마음속으로 '나 뿐이니, 나 외에 다른 이가 없으며 나는 과부가 되어 살지 않을 것이며 자녀를 잃어버리는 일도 모를 것이다.' 라고 말하는 자야, 너는 이제 이 말을 들어라.
예레미야애가 Chapter 4 Verse 1슬프다, 어찌하여 금이 빛을 잃고, 순금이 변하였으며, 거룩한 돌들이 길 어귀마다 쏟아져 있는가.
요한계시록 Chapter 18 Verse 16말하기를 "화로다, 화로다, 고운 베옷과 자주색과 붉은색옷을 입고 금과 보석과 진주로 아름답게 꾸민 큰 성읍아,
예레미야애가 Chapter 2 Verse 10시온의 딸 장로들이 땅에 앉아 할 말을 잃고, 티끌을 그 머리에 덮어쓰고 굵은 베를 허리에 둘렀으니, 예루살렘의 처녀들이 땅에 머리를 숙였다.
이사야 Chapter 50 Verse 5주 여호와께서 내 귀를 열어 주셨으므로 내가 거역하지도 아니하였고, 뒤로 등을 돌리지도 아니하였다.
이사야 Chapter 52 Verse 2예루살렘아, 티끌을 털고 일어나 앉아라. 사로잡힌 시온의 딸아, 네 목에서 사슬을 풀어라.
이사야 Chapter 52 Verse 7좋은 소식을 전하고 평화를 공포하며, 복된 좋은 소식을 전하고 구원을 공포하며, 시온을 향하여 말하기를 "네 하나님께서 통치하신다." 하는 자의 산을 넘는 발이 어찌 그리 아름다운가.
에스겔 Chapter 26 Verse 16바다의 모든 높은 자들이 그들의 보좌에서 내려오며 그들의 겉옷을 벗고, 그들의 수놓은 옷들을 벗으며, 그들이 두려움으로 옷 입고, 땅 위에 앉아 수시로 떨며 너를 보고 놀랄 것이다.'
시편 Chapter 122 Verse 4지파들, 곧 여호와의 지파들이 여호와의 이름에 감사하려고 이스라엘의 증거들을 따라 그곳으로 올라간다.
스가랴 Chapter 8 Verse 4만군의 여호와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예루살렘의 거리들에는 다시 남녀 노인들이 앉을 것이니 그들은 나이가 많으므로 자기들 손에 지팡이를 잡을 것이다.
이사야 Chapter 47 Verse 9이 두가지 일들, 곧 네가 자녀를 잃는 일과 과부가 되는 것이 무수한 네 주술과 많은 네 주문에도 불구하고 한 날 한 순간에 네게 닥칠 것이다.
역대하 Chapter 9 Verse 26솔로몬이 유프라테스 강에서부터 블레셋 땅과 이집트 국경에 이르기까지 모든 왕들을 다스렸다.
예레미야애가 Chapter 5 Verse 16면류관이 우리 머리에서 떨어졌고 우리에게 화가 임하였으니, 이는 우리가 죄를 지었기 때문입니다.
열왕기하 Chapter 23 Verse 33바로 느고가 그를 하맛 땅 리블라에 가두어 예루살렘에서 다스리지 못하게 하고, 그 땅에 은 백 달란트와 금 한 달란트를 벌금으로 부과하였다.
느헤미야 Chapter 5 Verse 4또 어떤 이들은 말하였다. " 우리는 왕께 세금을 내기 위해 우리 밭과 포도원을 잡혀 돈을 빌렸습니다.
느헤미야 Chapter 9 Verse 37우리의 죄들 때문에 주께서 우리 위에 세우신 왕들에게 많은 소출을 바쳐야 하고, 그들은 우리의 몸과 가축들을 자기 마음대로 다스리니, 우리는 큰 고난 가운데 있습니다.